'사랑의 콜센타' 윙크, 꽃미모로 안방극장 접수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1-23 15:35   수정 2021-01-23 15:36

'사랑의 콜센타' 윙크, 꽃미모로 안방극장 접수

윙크(사진=방송화면캡처)

쌍둥이 자매 트로트 가수 윙크가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윙크(강주희, 강승희)는 지난 22일 오후 방송된 TV CHOSUN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이하 '사랑의 콜센타')'에 출연해 역대급 무대를 완성했다.

핫핑크 원피스로 눈부신 비주얼을 완성한 윙크는 등장부터 꽃미모로 모두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윙크는 히트곡 '얼쑤'와 '부끄부끄'를 연달아 열창하며 분위기를 후끈하게 데웠다.

정동원과의 대결에서 '안동역에서(원곡 진성)'를 선곡한 윙크는 쌍둥이답게 척척 맞는 호흡으로 화려한 무대매너를 보여줬다. 구성진 트로트 가락에 두 사람의 화음이 쌓이며 애절한 감성이 폭발했고, 윙크는 마지막까지 완벽한 호흡으로 무대를 마무리했다.

이어 윙크는 윤수현과 '윙크윤' 유닛을 결성, '따르릉(원곡 홍진영)'을 자신만의 흥으로 표현하며 남다른 케미스트리를 보여줬다. '윙크윤'은 몸을 들썩이게 만드는 댄스 실력과 흔들리지 않는 보컬로 처음부터 끝까지 흥겨운 무대를 선물했다.

이밖에도 윙크는 승부와 관계없이 다른 가수의 무대를 즐기며 시청자에게 해피 에너지를 전달했다. 사랑스러운 웃음과 신나는 리액션으로 상큼발랄한 매력을 대방출했으며, 동료 가수들을 따뜻한 마음으로 응원하는 모습으로 훈훈함까지 자아냈다.

한편, 윙크는 각종 방송 프로그램과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팬들과 활발히 소통하며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