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공동운영' 두고…與 "케이크냐" vs 野 "단세포냐" [여의도 브리핑]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2-15 07:30   수정 2021-02-15 07:34

'서울시 공동운영' 두고…與 "케이크냐" vs 野 "단세포냐" [여의도 브리핑]

[여의도 브리핑]은 각 정당이 주목한 이슈는 무엇인지, 어떤 공식 입장을 냈는지 살펴봅니다. 때로 화제가 되고 때로는 이슈 몰이에 실패한 정당의 말들을 집중 조명합니다. 매일 아침 찾아뵙겠습니다. <편집자 주>
민주당 "서울시가 케이크도 아니고 왜 나눠서 운영하나"
더불어민주당은 지난 설 연휴 동안 총 4건의 논평을 냈습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에 대한 내용 2건 △야권에서 나오고 있는 '서울시 공동운영'에 대한 비판 △안중근 의사 사형선고일에 대한 내용 등이었습니다.

민주당은 안철수 국민의당 서울시장 보궐선거 예비후보가 제안하고 나경원·오세훈 국민의힘 예비후보가 긍정적 메시지를 낸 중도보수 연립정부 '서울시 공동운영'과 관련해 "서울시가 나눠 먹는 케이크인가"라며 비판을 쏟아냈는데요. 다음은 민주당 논평입니다.
강선우 민주당 대변인 : 서울시가 무슨 야권 후보들의 생일 케이크도 아니고, 선거 전부터 누가 되어도 함께 나눠 먹자고 약속하는 모습이 시민들 보기 부끄럽고 민망합니다. 당선증과 꽃다발도 돌아가면서 들고 사진을 찍고, 축하 케이크 촛불도 돌아가면서 끄실 작정입니까. 서울시는 천만 시민의 것이지, 야권 후보자들의 사적인 소유물이 아닙니다. 서로 다르지 않은 후보들끼리 모여 시정을 같이 운영할 거면 경선은 왜 하고, 선거는 왜 하겠습니까. 가능하지도 않을 실체 없는 공동운영 제안, 결국 야합 단일화 과정에서 '선거에 떨어져도 내 밥그릇 하나는 제대로 챙기겠다'는 얕은 술책에 지나지 않습니다. 안타깝습니다.
국민의힘 "'박원순 정신 계승' 우상호, 즉각 사퇴하라"
국민의힘은 총 8건의 논평을 냈습니다. △'박원순 정신 계승'을 외친 우상호 민주당 서울시장 보궐선거 예비후보에 대한 비판 2건 △코로나19 방역에 대한 내용 2건 △문재인 정부 실정에 대한 비판 △민주당의 설 민심 기자간담회에 대한 내용 △설 명절에 대한 내용 △환경부 블랙리스트에 대한 내용 등이었습니다.

국민의힘은 '박원순 정신 계승'을 외친 우상호 예비후보를 향해 비판을 쏟아내고 있는데요. 고(故) 박원순 전 서울시장에게 피해를 입은 여성을 상대로 우상호 예비후보가 2차 가해를 하고 있다는 입장입니다. 다음은 국민의힘 논평입니다.
황규환 국민의힘 부대변인 : 아무리 지지율이 떨어진다 한들, 아무리 강성지지층의 마음을 얻고 싶다 한들 피해자와 국민들에 대한 최소한의 도리는 지켜야 함에도, 우상호 예비후보는 이를 저버렸다. 자신들의 잘못을 인정하지 않기 위해 피해자를 피해호소인 이라 칭하고, 후보를 내기 위해 국민과의 약속인 당헌당규까지 뜯어고쳤던 민주당의 모습이 오버랩 되는 대목이다. 지금이라도 우상호 예비후보는 즉각 후보직을 사퇴해야 마땅하다. 민주당 역시 피해자와 국민 앞에 사과하는 것이야말로 선거에 임하는 최소한의 도리일 것이다.
국민의당 "민주당, 서울시 공동운영 이해 못 해"
국민의당은 총 2건의 논평을 냈습니다. △설 명절에 대한 내용 △서울시 공동운영을 비판한 민주당에 대한 대응 등이었습니다. 국민의당은 시장 임기를 돌아가며 할 것이냐는 민주당 비판에 대해 '단세포적'이라고 맞받아쳤는데요. 다음은 국민의당 논평입니다.
안혜진 국민의당 대변인 : 강선우 민주당 대변인이 오늘(14일) 야권 내 국민의힘 예비후보들이 안철수 국민의당 예비후보와 서울시를 공동 운영할 수 있다는 구상을 밝힌 것에 대해 이해력을 의심할 만한 비판 논평을 냈다. 야권 후보들이 논한 서울 시정 공동 운영을 1년 남짓한 시장 임기를 수개월씩 돌아가면서 한다거나, 지역을 나누어 시정을 하겠다는 것으로 이해함은 단세포적 발상이 아닐 수 없다. 말의 본질을 이해하고 파악하는 수준이 매우 심각한 지경임에 대한민국 역대 최고 의석수를 자랑하는 집권 여당의 공식 입장이 아니길 바랄 뿐이다.
조준혁 한경닷컴 기자 presscho@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