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라이비, 신사동 호랭이 업고 당찬 데뷔…"음방 1위 목표" [종합]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2-17 16:08   수정 2021-02-17 18:10

트라이비, 신사동 호랭이 업고 당찬 데뷔…"음방 1위 목표" [종합]


그룹 트라이비(TRI. BE)가 가요계에 당찬 출사표를 던졌다.

트라이비(송선, 켈리, 진하, 현빈, 지아, 소은, 미레)는 17일 오후 데뷔 싱글 '트라이비 다 로카(TRI. BE Da Loca)'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트라이비는 히트곡 메이커 신사동호랭이와 세계 최대 음반사 유니버설뮤직이 공동 제작한 7인조 걸그룹이다. 신사동 호랭이와 함께 그룹 EXID의 LE(엘리)가 공동 프로듀싱해 일찌감치 'EXID 2.0'이라는 수식어가 붙었다.

'신사동 호랭이' 표 걸그룹으로서 부담감도 따랐을 터. 송선은 데뷔 준비 과정을 떠올리며 "워낙 히트곡이 많은 분이라 기대도 되고, 욕심만큼 잘하고 싶어서 부담도 컸다. PD님께서 '최선을 다해 너희가 하던대로 하면 된다'고 얘기해줬다"고 전했다. 이어 "녹음할 때 가장 중요하게 생각한 게 발음이었다. 들리는 듯, 들리지 않는 듯한 느낌으로 하는 게 어려웠다"고 덧붙였다.


신사동 호랭이가 집중적으로 지도한 부분이 무엇이었느냐는 물음에 현빈은 "PD님께서 데뷔를 공지해주며 '너무 떨지 말고, 해왔던 것처럼 무대 위에서 숨기지 말고 뽐내고 오라'고 했다. 또 녹음 과정에서 먼저 코멘트를 해주기보다는 우리의 녹음된 목소리를 듣고 매력을 찾아가는 방향으로 지도해주셨다"고 답했다. 켈리 또한 "녹음할 때 항상 어려웠는데 PD님께서 '지금도 너무 잘하고 있으니 자신감 가지라'는 코멘트를 해주셨다"고 했다.

팀명 트라이비는 완벽함의 상징인 'Triangle'과 존재를 뜻하는 'Be'의 결합으로 '완벽한 존재'를 뜻한다. 완벽한 내가 되기 위해 꾸준히 나아간다는 당찬 포부를 담고 있다.

트라이비는 팀명에 걸맞게 수차례 자신들의 매력으로 '완벽함'을 강조했다. 지아는 얻고 싶은 수식어로 '만능돌'을 꼽으며 "트라이비는 시키면 어떤 것이든 다 잘 해낼 수 있다. 퍼포먼스, 노래, 예능감, 텐션까지 다 잘 할 수 있다"고 이유를 밝혔다.

타 그룹과의 차별점은 '반전 매력'이라고. 소은은 "멤버들이 각자 다른 매력을 가지고 있어서 서로의 빈 곳을 채워주는 것 같다"며 "우리는 무대 위, 아래 모습이 다르다. 무대 위에서는 카리스마가 있지만 아래에서는 반전 매력이 있다. 그게 우리의 매력이라고 생각한다"고 자신했다. 진하 역시 "팬분들에게 최대한 가까운 거리에서 친근하게 다가가려 노력하고 있는데, 무대 위에서는 칼군무와 엄청난 가창력을 자랑하는 반전 매력을 많이 보여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송선은 그룹 소녀시대 유리의 사촌동생으로도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송선은 "연습생 기간이 9년이었다. 사촌언니가 소녀시대 유리 선배님이다. 항상 곁에서 지켜봤을 때 뭐든지 완벽하게 하려는 모습이 인상 깊었다. 나도 언니처럼 완벽하게 준비해서 꼭 성공해야한다는 강박이 있었다. 그래서 더 많이, 열심히 노력했던 것 같다"고 전했다.

트라이비의 데뷔 싱글 '트라이비 다 로카'는 아직은 하룻강아지이지만 남의 시선에 흔들리지 않고 당당한 나를 찾아가겠다는 당찬 포부를 담고 있다. 타이틀곡 '둠둠타(DOOM DOOM TA)'는 아프로 비트와 뭄바톤, 하우스가 어우러진 퓨처하우스 장르의 곡으로, 다른 사람의 시선에 흔들리지 않고 있는 그대로인 나의 모습을 통해 울림을 주겠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시그니처 사운드로도 삽입된 '트라이비 다 로카'는 '열정적인 삶'을 뜻하는 라틴어 'La vida loca'와 트라이비를 합쳐 '열정적인 트라이비'로 재탄생시킨 공식 슬로건이다. EXID LE가 직접 녹음해 특별함을 더했다. 송선은 "LE 선배님과 오래 작업을 해왔는데 '너희 하던대로 하면 된다'는 조언을 해주셨다. 사랑한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평균연령 17세의 트라이비는 강렬하고 에너제틱한 퍼포먼스로 '걸스웨그'를 아낌없이 펼쳐보일 예정이다. 미레는 "'둠둠타'를 처음 들었을 때 엄청 힘들지만 멋있는 안무가 나오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기대를 당부했다. 롤모델로는 블랙핑크를 꼽았다. 현빈은 "블랙핑크 선배님들의 퍼포먼스가 너무 멋있다. 매 콘셉트마다 완벽하게 소화하는 모습을 본받고 싶다"고 생각을 밝혔다.

끝으로 트라이비는 올해 목표로 음악방송 1위와 신인상을 꼽았다. 소은은 "데뷔하고 딱 한번 받을 수 있는 신인상을 받고 싶다"고 말했고, 지아와 진하는 "음악방송 1위가 목표"라고 당차게 말했다.

트라이비의 첫 번째 싱글 '트라이비 다 로카'는 이날 오후 6시에 공개된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