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장도연, 공개코미디 10년 만의 쉼표 "재충전해 돌아올 것"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4-03 10:09   수정 2021-04-03 10:11

'나 혼자 산다' 장도연, 공개코미디 10년 만의 쉼표 "재충전해 돌아올 것"

나 혼자 산다 (사진=MBC)


‘나 혼자 산다’에선 개그우먼 장도연이 재충전의 시간을 갖기 위해 10년을 이어온 공개코미디 마지막 무대를 꾸미는 모습과 만감이 교차한 ‘나홀로 뒤풀이’ 현장이 공개됐다. 또한 반전매력 가득한 배우 이규형이 재소환된 가운데 무지개 회원들의 ‘멘붕’을 부른 언행불일치 다이어터의 일상과 연기 열정 가득한 프로美 매력을 보여줘 웃음을 선사했다.

2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선 10년간 달려온 공개코미디 무대를 잠시 쉬어 가기로 결심한 장도연의 특별한 하루와 다시 보고 싶은 무지개 회원으로 소환된 이규형의 일상이 공개됐다.

3일 시청률 조사 회사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나 혼자 산다’는 수도권 기준 1부 8.1%, 2부 7.6%의 시청률로 동시간대 1위를 기록했다. 광고 관계자들의 주요 지표이자 채널 경쟁력을 가늠하는 핵심 지표인 2049 시청률은 1부가 수도권 기준으로 4.9%를 기록해 금요일 예능 중 1위를 차지했다.

장도연은 재충전의 시간을 갖기 위해 10년간 해왔던 공개 코미디 무대에서 잠시 떠나기로 했다. 공개코미디 무대는 무조건 갖고 가야할 자존심이자 정체성이라고 생각했다는 장도연은 어느 순간 아이디어가 고갈되고 힘들어진 상황에서 부모님의 권유로 잠시 여유를 갖고 쉬어 가기로 결정한 것.

이날 10년만에 쉼표를 찍게 될 마지막 공개 코미디 무대를 위해 민머리와 겨털을 장착하고 무대에 오른 장도연은 코믹한 민머리 분장에 섹시한 ‘롤린’ 댄스를 추며 마지막까지 개그 혼을 불태웠다. 열정을 다해 무대를 마친 장도연은 랜선 관객들의 응원 메시지에 울컥하며 만감이 교차하는 표정을 짓기도.

집으로 돌아온 장도연은 ‘나홀로 뒤풀이’에 돌입했다. 직접 반죽을 만들고 잡채와 버터, 슈크림. 팥 등을 넣어 다양한 붕어빵을 뚝딱 만들어낸 장도연은 붕어빵 먹방과 맥주 드링킹 ASMR로 침샘을 자극했다.

자신이 출연했던 개그 프로그램을 돌려보던 장도연은 열심히 살았던 자신에게 “고생했어”라고 따뜻한 말 한마디를 건넸다. 이어 여유가 생기면 해보고 싶은 버킷리스트를 속사포 랩으로 공개해 웃음을 안겼다.

장도연은 “오롯이 이제 내 시간을 즐기고 많은 아이디어를 장착해서 좋은 에너지를 갖고 돌아올 것”이라고 포부를 밝히며 쉼표가 또다른 시작이 될 것임을 기대케 했다.

한편 이날 8주년 맞이 특집 ‘어머나, 반갑습니다’ 1탄에는 반전매력 가득한 배우 이규형이 소환되며 반가운 근황을 공개했다.

뮤지컬 공연이 있는 전주로 오토바이를 타고 내려가는 길에 기사 식당을 들른 이규형. 다이어트 중이라는 이규형은 뷔페식 메뉴에서 돈가스, 김밥, 감자탕 등을 듬뿍 담은 뒤에 “다이어트 식으로 담았다”고 주장해 무지개 회원들을 멘붕에 빠트렸고 ‘능청이’라는 수식어를 얻었다.

그러나 능청미 넘치는 모습과 달리 공연 리허설에 돌입한 이규형은 오랜 공백이 무색하게 순식간에 감미로운 목소리로 배역에 몰입했다. 리허설임에도 물 만난 듯 본무대를 방불케 하는 열연을 펼치는 이규형의 프로美 가득한 모습에 무지개 회원들은 “체력 소모가 크겠다”고 걱정했고 이규형은 “그래서 돈가스를 먹은 것”이라고 능청미를 발산했다.

리허설이 끝나고 전주 한옥 마을 투어에 나선 이규형은 만두 가게와 수제 크로켓 가게, 문어꼬치 가게를 찾아 거듭 시그니처 메뉴를 찾으며 통 큰 소비로 ‘시규니처’의 면모를 뽐내는가 하면 다이어트 중이 아니냐는 송곳 질문에는 “룸메이트와 함께 먹을 것”이라고 파워당당한 모습으로 폭소를 안겼다.

지난 방송에서 사주를 맹신하던 면모를 뽐낸 바 있던 이규형은 이번에도 사주를 보는 곳에서 걸음을 멈춰 회원들의 걱정을 샀다. 이규형은 “맹신하는 사람 아니다”고 주장했지만 붉은색과 하얀색으로 포인트를 주는 게 좋다는 말에 솔깃한 표정을 지었다.

무지개 회원들은 화이트 티셔츠에 빨간색 가디건을 입고 스튜디오를 찾은 이규형의 패션에 의심의 눈길을 보냈고 이규형은 “스타일리스트가 마침 준비해온 것”이라고 주장,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에선 언행불일치 다이어터의 능청매력부터 프로미 가득한 배우의 열정까지, 블랙홀 매력을 뽐낸 이규형의 반전 일상과 무지개 회원들과의 티키타카 케미가 꿀잼을 부르며 빈틈없는 재미를 선사했다. 장도연은 재충전의 시간을 위해 10년을 이어온 공개 코미디 무대에서 하차하는 속내를 진솔하게 고백, 개그우먼의 삶을 진정성 있게 오픈하며 공감의 깊이를 더했다.

방송 말미 예고에는 이규형에 이어 역주행 신화를 이어가고 있는 브레이브 걸스의 ‘롤린’을 탄생시킨 용감한 형제가 재소환되는 모습이 공개되며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뜨겁게 달궜다.

한편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