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기아, '2021 iF디자인 어워드' 수상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4-18 09:24   수정 2021-04-18 09:25

현대차·기아, '2021 iF디자인 어워드' 수상


 -'E-핏', 최고 등급인 금상 수상
 -제품, 커뮤니케이션, UI 등 5개부문 15개상


 현대차와 기아가 세계적인 디자인상인 iF디자인 어워드에서 5개 부문 총 15개의 디자인상을 받았다고 18일 밝혔다.


 회사는 독일 국제포럼디자인이 주관하는 '2021 iF디자인상'에서 제품, 커뮤니케이션, 건축, 사용자 인터페이스, 프로페셔널 콘셉트 등 5개 부문에 걸쳐 총 15개 디자인상을 수상했다.


 먼저 E-핏 초고속 충전기는 인간 중심을 테마로 소비자를 최우선으로 고려한 디자인 솔루션을 높이 평가받아 1만여 출품작 중 75개에 주어지는 금상을 수상했다. 


 기아 쏘렌토 역시 강인하고 세련된 이미지를 담아낸 혁신적 디자인으로 '2021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와 '2021 iF 디자인 어워드'에서도 제품 부문에서 본상을 수상했다.


 현대차는 현대X BTS콜라보 굿즈, 현대 코로나19 캠페인, 2020 현대 플래너 및 캘린더, 2020 지속가능보고서, 채널 현대(TV앱 / 웹사이트 분야), 현대 블루링크 앱 등 '커뮤니케이션'부문에서만 7개의 상을 받으며 글로벌 브랜드로서의 위상을 높였다.


 건축 부문에서는 천안 글로벌 러닝센터가, 사용자 인터페이스 부문에서는 현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제네시스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채널 현대(미디어 인터페이스 분야)가 각각 수상했다.


 프로페셔널 콘셉트 부문에서는 콘셉트카 프로페시와 증강현실 메타버스 서비스 콘셉트인 앨리스가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새롭게 선보인 스마트 TV 기반 플랫폼 '채널 현대'는 커뮤니케이션 및 사용자 인터페이스 부문에서 TV 어플리케이션, 웹사이트, 디지털 미디어 인터페이스 등 3개 상을 수상했다.


 회사 관계자는 "제품부터 브랜드 커뮤니케이션에 이르기까지 기술은 물론 디자인에서도 역량을 집중해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서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구기성 기자 kksstudio@autotimes.co.kr


▶ 아우디, 새 전기 SUV 'Q4 e-트론·스포트백' 선봬

▶ 르노삼성, "직접 타보고 결정하세요"

▶ 타타대우, '2020 딜러 컨퍼런스' 열어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