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복래, ‘나빌레라’ 종영 소감 “연기 인생 첫 아버지, 어머니 되어 주신 박인환, 나문희 선생님께 특별히 감사”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4-27 17:23  

조복래, ‘나빌레라’ 종영 소감 “연기 인생 첫 아버지, 어머니 되어 주신 박인환, 나문희 선생님께 특별히 감사”

[연예팀] 조복래가 종영까지 단 1회만을 남겨놓고 있는 tvN ‘나빌레라’ 종영 소감을 전해왔다.


tvN 월화드라마 ‘나빌레라’(연출 한동화/극본 이은미)에서 심가네 막내아들 심성관 역을 맡아 호연을 펼치고 있는 조복래. 그는 아버지 심덕출(박인환 분)의 발레 도전을 응원하며 자신의 카메라에 아버지의 모습을 기록해 뭉클함을 자아내는가 하면, 이채록(송강 분)과 심은호(홍승희 분)에게 무심한 듯 시크하게 인생 조언을 남기며 대체 불가한 매력 만점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아 왔다.


이에 조복래는 ‘나빌레라’의 종영을 맞아 “안녕하세요. 조복래입니다. 어느덧 ‘나빌레라’가 최종회만을 남겨두고 있네요. 먼저 뭉클함으로 오랫동안 기억에 남을 좋은 작품 만들어주신 한동화 감독님, 이은미 작가님께 감사드립니다. 순수하고 따뜻한 작품을 만날 수 있어 이 작품은 저에게도 너무 감사한 작품이었습니다”라며 운을 뗐다.


이어 “또 제 연기 인생 첫 아버지, 어머니가 되어주신 박인환 선생님, 나문희 선생님께도 특별히 감사드립니다. 함께 좋은 작품을 만들어갈 수 있어 매일이 영광스러운 순간이었습니다. 마지막으로 그동안 ‘나빌레라’를 사랑해주시고 성관이를 응원해주신 시청자 여러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앞으로도 좋은 연기로 여러분들께 다가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라며 소회를 밝혔다.


이처럼 진심으로 연기하며 남다른 종영 소감을 남긴 조복래의 모습은 오늘 오후 9시 tvN ‘나빌레라’에서 확인할 수 있는 가운데, 조복래는 오는 6월 첫방송 예정인 차기작 MBC ‘미치지 않고서야’ 출연을 확정 짓고 인정받고 싶은 한명전자 CEO 한승기 역으로 새롭게 찾아올 예정이다.(사진제공:tvN)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