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킹' 양동근, 12세 트로트 샛별과 대결…인생 첫 트로트 무대 도전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5-11 12:58   수정 2021-05-11 13:00

'보이스킹' 양동근, 12세 트로트 샛별과 대결…인생 첫 트로트 무대 도전

보이스킹 (사진=MBN)


‘보이스킹’ 35년차 방송인 양동근이 12세 트로트 샛별과 대결한다.

오늘(11일) 방송되는 MBN 초대형 보컬 서바이벌 '보이스킹' 5회에서는 피 튀기는 2라운드 1:1 지목 대결이 시작된다. 4회 연속 지상파 포함 전 채널 동시간대 1위를 기록하며 화요일 밤을 완벽하게 접수한 ‘보이스킹’이 더욱 치열해진 대결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붙들어 맬 예정이다.

이런 가운데 1라운드에서 힙합 버전 김추자의 ‘봄비’ 무대로 올크라운을 받으며 ‘힙합 대부’의 위엄을 보여준 양동근이 이번엔 12세 소년과 1:1 대결을 펼친다고 해 궁금증을 상승시킨다. 대결 상대의 정체는 트로트 신동 박성온으로, 1라운드에서 주현미의 ‘정말 좋았네’를 구성지게 소화하며 올크라운을 쟁취한 실력자다.

1라운드에서 “트로트계 마이클 잭슨의 탄생”이라는 극찬을 받은 박성온은 서지오의 ‘돌리도’로 무대에 올라 기선을 제압한다. 주특기인 트로트 장르를 선곡해 완벽한 기교와 가창력을 선보인 박성온의 무대에 또 한 번 킹메이커와 청중 평가단 모두가 환호를 보냈다는 후문이다.

그런가 하면 박성온의 패기 있는 도전에 맞서 양동근은 ‘눈에는 눈, 이에는 이’ 전략으로 트로트 무대를 보여준다. 나훈아의 ‘잡초’를 선곡해 처음으로 트로트에 도전하는 것. 과연 힙합 대부 양동근이 꾸미는 트로트 무대는 어떤 모습일까. 세월을 뛰어넘은 두 사람의 대결은 어떤 결과를 낳을까. ‘보이스킹’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가 높아진다.

한편 양동근과 박성온의 세월을 뛰어넘은 대결을 함께할 수 있는 ‘보이스킹’ 5회는 오늘(11일) 오후 9시 50분 방송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