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직연금으로 100만장자 될 수 있다고?[더 머니이스트-100세시대와 평생 자산관리]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5-16 06:19   수정 2021-05-27 14:12

퇴직연금으로 100만장자 될 수 있다고?[더 머니이스트-100세시대와 평생 자산관리]


'401K 백만장자(Millionaire)'란 말을 들어 보셨습니까? 401K는 우리나라의 개인형퇴직연금(IRP)와 비슷한 미국의 퇴직연금계좌인데, 미국에서는 이 401K에 꾸준히 적립하고 투자해 100만달러(약 11억원) 이상의 퇴직연금을 가지고 은퇴하는 근로자들이 늘고 있다고 합니다.

우리나라 근로자들도 퇴직연금을 통해 은퇴 후 부자로 살아갈 수 있을까요? 결론부터 말하자면 불가능한 일은 아닙니다. 단순하게 매년 1200만원씩 적립하고 연 수익률 7%로 운용을 가정하면 30년 뒤 11억원이 넘는 자산이 만들어집니다.

수익률을 연 10%로 끌어올린다면 20억원 가까운 적립금도 만들 수 있습니다. 다만 국민연금과 IRP를 함께 활용하고, 장기간 꾸준한 납입과 실적배당형 상품을 통해 수익률을 확보하는 등 몇 가지 추가적인 조건이 필요합니다. 그럼 우리나라에서 연금부자로 은퇴하기 위한 방법을 좀 더 알아보겠습니다.

앞서 언급했던 것처럼 매년 1200만원(월 100만원)을 적립하고 투자하면 10억원 이상의 자산을 만들 수 있는데, 좀 더 단순화해서 연금자산 10억원을 목표로 하겠습니다. 쉽지 않다고요? 이미 준비하고 있는 연금을 감안하면 좀 더 가까운 현실이 됩니다.



먼저 국민연금에 20년 이상 가입되어 있는 사람들의 예상연금 수령액은 평균 월 93만원으로 30년간 수령을 가정해 단순 환산하면 3억3000만원 정도가 되는 연금자산으로 볼 수 있습니다. 그럼 10억원 기준으로 6억7000만원이 남게 됩니다. 이는 연 수익률 7% 기준으로 매년 710만원을 30년간 적립하면 가능한 금액입니다. 그런데 평균 근로소득자(2020년 기준 연 3791만원)수준이라면 매년 310만원 이상의 퇴직연금을 적립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부족한 400만원을 IRP나 연금저축을 통해 매년 적립하면 경제생활을 하는 30년동안 10억원의 연금자산을 만들 수 있다는 계산이 나옵니다.

많은 사람들은 공무원연금을 받는 공무원이나 사학연금을 받는 선생님들을 부러워합니다. 이유는 은퇴 이후에도 적지 않은 연금을 받을 수 있다는 사실을 잘 알기 때문이지요. 제도적인 지원이 있기는 하지만 공무원이나 선생님들이 안정된 연금을 받을 수 있는 것은 그만큼 많은 금액을 충분히 오래 적립해온 결과입니다.

그렇다면 부러워만 하지 말고 그들과 같은 수준의 연금을 받을 수 있도록 준비를 해보는 것은 어떨까요? 우리에게는 꾸준하게 연금자산을 쌓아가겠다는 의지가 좀 더 필요할 뿐입니다. 평균적인 근로자들도 국민연금과 퇴직연금만 잘 활용하면 안정된 연금으로 풍요로운 노후생활 조건을 만들 수 있습니다. 여기에 연금저축까지 더해진다면 금상첨화겠지요. 짧은 시간에 해결하려 하기보다는 긴 호흡으로 노후준비를 하다 보면 연금부자로 은퇴할 수 있는 기회는 우리 모두에게 주어져 있습니다.

<한경닷컴 The Moneyist> 김진웅 NH100세시대연구소

"외부 필진의 기고 내용은 본지의 편집 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독자 문의 : thepen@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