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에스파 "이수만 신경 많이 써줘…앞으로도 노력할게요"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5-17 11:30   수정 2021-05-17 11:32

'컴백' 에스파 "이수만 신경 많이 써줘…앞으로도 노력할게요"


그룹 에스파(aespa)가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를 향해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에스파(카리나, 윈터, 지젤, 닝닝)는 17일 오전 새 싱글 '넥스트 레벨(Next Level)' 발매 기념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에스파는 SM엔터테인먼트가 레드벨벳 이후 약 6년 만에 내놓는 걸그룹으로 데뷔 전부터 큰 관심을 받았다. 데뷔와 동시에 '괴물 신인'임을 증명해낸 이들의 뒤에는 프로듀싱응ㄹ 담당한 이수만 SM엔터테인먼트 총괄 프로듀서가 있다.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로부터 어떤 조언을 들었는지 묻자 카리나는 "아무래도 이 곡이 영화 OST를 원곡으로 하다보니 리메이크를 하면서 어떻게 우리만의 색깔로 녹일지 신경을 많이 써주셨다"며 "이수만 선생님과 유영진 프로듀서님이 베이스 리프를 더 돋보이게 하기 위해 사운드를 여러 버전으로 많이 고민해줬다"고 답했다.

이어 윈터는 "퍼포먼스 영상도 안무 구성과 동선, 카메라 워킹뿐만 아니라 무대 위 제스처까지 세세하게 디렉션을 주셨다. 감사하다"고 말했다.

닝닝은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를 향한 메시지를 남기기도 했다. 그는 "솔직히 우리 다 스승의 날에 메시지를 보냈다"며 수줍게 웃다가 이내 "선생님 보고싶다. 항상 저희 사랑해주시고 도와주셔서 감사하다. 에스파 앞으로도 노력하겠다. 이번 활동도 열심히 잘 해보겠다"고 전했다.

에스파의 새 싱글 '넥스트 레벨'은 이날 오후 6시에 공개된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