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트하우스3' 이지아→엄기준, '최후의 전쟁' 서막…티저 영상 공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5-28 12:52   수정 2021-05-28 12:55

'펜트하우스3' 이지아→엄기준, '최후의 전쟁' 서막…티저 영상 공개

펜트하우스3 (사진=SBS)


오는 6월 4일(금) 첫 방송을 확정 지은 ‘펜트하우스3’가 마지막 전쟁의 시작을 알리는, 극강 전율의 티저 영상을 전격 공개했다.

SBS 새 금요드라마 ‘펜트하우스3’는 채워질 수 없는 일그러진 욕망으로 집값 1번지, 교육 1번지에서 벌이는 서스펜스 복수극이다. ‘펜트하우스’는 최고층을 향한 가진 자들의 일그러진 욕망과 이중성, 섬뜩한 민낯을 담아낸 마라맛 스토리에 어디서도 느껴본 적 없는 쾌속 전개, 화려하면서도 감각적인 영상미, 시청자들을 단번에 몰입시키는 배우들의 폭풍 열연이 완벽하게 어우러지면서 2020년 하반기, 2021년 상반기 드라마계를 장악했다. 그 결과 거침없는 시청률 상승세는 물론, 조회수-VOD판매-해외판권 등 화제성과 관련된 부문들을 모조리 휩쓸며 1위에 등극하는, 전무후무한 대기록을 세웠다.

특히 ‘펜트하우스2’ 최종회에서는 오윤희(유진)가 ‘민설아(조수민) 살인사건’에 대해 자수하면서, 오윤희를 비롯한 천서진(김소연), 주단태(엄기준), 강마리(신은경) 등 헤라팰리스 악인들이 법의 심판을 받았다. 그러나 무기 징역형을 선고받고 수감된 주단태가 ‘로건리 아웃 디데이 9’라는 문구가 표시된 신문을 받아든 채 미소를 보인데 이어, 준기(온주완), 유동필(박호산) 등 새로운 인물들이 차례로 등장해 정체에 대한 미스터리함을 드리웠다. 그 후 로건리(박은석)가 꽃다발을 들고 심수련(이지아)을 기다리는 가운데 로건리의 차가 폭발했고, 이를 본 심수련이 절규하는 엔딩이 담기면서 시즌3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이와 관련 ‘펜트하우스’ 세계관의 마침표를 찍을 ‘펜트하우스3’ 티저 영상이 첫 선을 보여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지난 27일(목)에 공개되자마자 2,713,113뷰(28일 오전 9시 기준 주요 포털, 유튜브 및 SNS 플랫폼 합산)를 기록하며 폭발적인 화제를 모은 티저 영상은 시즌2 최종회에서 거대한 충격을 선사했던 로건리의 차 폭발 장면으로 시작, 친딸 민설아에 이어 사랑하는 이를 또 한 번 떠나보낸 심수련의 허망한 눈동자가 그려지며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곧이어 ‘마지막 전쟁의 시작’이라는 자막과 함께 섬한 웃음소리, 주단태의 “보고 싶었어. 심수련”이라는 음성이 더해져 소름을 불러일으킨다.

무엇보다 심수련이 “로건리와 같이 들어온 사람이 누구랬죠?”라고 묻는 순간, 로건리와의 동행으로 호기심을 자극했던 준기가 주단태를 단번에 제압한 후 기묘한 웃음을 지어 보이는가 하면, “백준기?”라는 물음과 “미스터 백”의 외침이 궁금증을 안긴다. 더욱이 금괴와 현금다발이 쌓여있는 금고에서 모습을 드러낸 오윤희와 “설마 주단태와 내통하고 있는 건 아니겠지?”라는 날카로운 말투의 천서진, 미친 듯이 포효하다가 누군가에게 망치를 내리치는 주단태의 끔찍한 모습이 연이어 펼쳐져 등골을 오싹하게 한다.

뒤따라 주단태를 향해 광기 어린 웃음을 드리운 천서진과 엄청난 무언가를 발견한 듯 호쾌하게 웃음 짓는 유동필이 차례로 등장했던 상태. 마지막으로 “심수련이 죽게 될 거야”라는 주단태에 맞서는, “얼마든지 상대해줄게. 숨통을 끊어놓고 말겠어”라는 심수련의 비장한 목소리가 울려 퍼지면서 이제는 마침표를 찍어야 할 최후의 전쟁이 다다랐음을 예고, 긴장감을 최고조로 끌어올린다.

제작진은 “티저 영상에서는 서로를 향한 피 끓는 복수심과 그 중심에서 활약할 새로운 인물들을 담아보고자 했다”라며 “그릇된 욕망이 낳은 악인들의 마지막 전쟁과 그 살벌할 피날레가 펼쳐질 ‘펜트하우스3’를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펜트하우스3’는 오는 6월 4일(금)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