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 유전자 조합 위해"…며느리 유산하라는 시모 '애로부부' 등판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6-22 09:39   수정 2021-06-22 09:40

"좋은 유전자 조합 위해"…며느리 유산하라는 시모 '애로부부' 등판




'애로부부'에 비틀린 모정을 뽐내는 시어머니가 등장해 경악케 했다.

21일 방송된 SKY채널·채널A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이하 애로부부)'에서는 시어머니의 비틀린 모정 때문에 위기에 몰리게 된 아내의 이야기 '애로드라마-설계자들'이 지켜보던 시청자들을 답답함에 몸서리치게 했다.

'애로드라마-설계자들'은 부모님이 일찍 돌아가셨지만 자수성가해 약사로 안정적인 삶을 살고 있는 아내의 모습으로 시작했다. 아내는 모든 면에서 이상적인 의사 남편을 만나며 행복한 신혼생활을 시작했다. 그러나 남편은 달걀 깨는 것조차 할 줄 모르는 '온실 속 화초'였고, 시어머니의 온갖 간섭에 아내는 불편함을 느끼기 시작했다.

시어머니가 자연임신한 며느리에게 좋은 유전자 조합을 위해 유산시킨 후 다시 시험관 시술로 임신하자는 제안을 하자 MC들은 경악을 금치 못했다. 그 가운데 아내는 남편이 앞서 혼인신고는 하지 않았지만 2번이나 결혼 뒤 이혼했다는 사실을 알아냈다. 시어머니는 부모님이 없는 현재의 아내라면 마음대로 쥐고 흔들 수 있다고 생각하고 두 사람을 결혼시킨 것이었다.

시어머니는 "이혼 세 번은 없다"고 주장했고, 이에 아내는 남편이 마마보이로 더 이상 살지 않는다면 이혼하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그러나 남편은 다시 시어머니가 준비한 맞선 자리에 나가며 새로운 설계를 준비하고 있었다. 이를 목격해 따지는 아내에게 시어머니는 "순종적일 줄 알았는데 너는 왜 자아가 있니?"라며 "이혼하고 아이는 네가 키워라"라는 막말을 던졌다. 아내는 "아이와 함께 한 푼도 받지 못하고 쫓겨나듯 이혼당하게 생겼다"며 도움을 호소했다.

숨이 턱턱 막히는 사연에 MC 이용진은 "사연 속 남편은 스스로 생각하지 못하게 키워졌다. 아내 분이라도 저 상황에서 빠져 나와야 된다"며 안타까움을 내비쳤다.

MC 안선영은 "아들이 태어나면 똑같이 할머니의 설계를 받을 거고, 딸이 태어나면 아내처럼 하대받을 것"이라며 "아내와 아이는 법적으로 최대한 받을 수 있는 만큼 받고 빨리 정리해야 할 것 같다"고 제안했다.

이어 법률 자문 담당 남성태 변호사도 "이혼 2번 한 사실을 숨긴 남편 쪽에 비난받을 사유가 있어 이례적으로 많이 받으실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고, MC 양재진도 "악착같이 받으시길 바란다"고 조언하며 의뢰인이 아이와 함께 잘 살아갈 수 있기를 응원했다.

이날 '속터뷰'에는 영화 '번지점프를 하다'의 미소년 배우 출신 재무설계사 여현수와 '사랑비' MV 속 김태우의 그녀인 배우 정혜미 부부가 출연했다. 아내 정혜미는 "남편이 결혼 후 20kg이나 쪘는데, 말로만 다이어트 중이다"라며 하소연했다.

정혜미는 "남편이 너무 살이 쪄서 시청자들의 눈이 걱정된다. 엉덩이도 '코끼리 엉덩이' 같다"고 쉴새 없이 '팩트 폭격'을 날렸고, 여현수는 "내 아내 맞아?"라며 정신이 혼미한 모습을 보였다.

이어 여현수는 "몸이 많이 아파서 그렇다"며 "피검사를 했는데, 혈당수치와 간수치가 정상인의 3배가 나왔다"고 변명했다. 이에 MC들 모두가 "그럼 더 빨리 빼야지!"라며 입을 모았고, 아내 또한 "나 같으면 뺐겠다"고 질타했다.

여현수는 "배우이다 보니 비주얼이 중요했었다. 주변에서 외모에 대한 한 마디씩 하는 게 상처가 된 것 같다"며 "누가 '먹지 말라'고 하면 '내가 알아서 할 텐데 왜 자꾸 간섭하지?'라는 생각이 들어서, 결국 진짜 먹고 싶은 대로 먹고 그냥 살아보게 됐다"고 더 이상 배우 시절처럼 체중관리를 하고 싶지 않아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아내 정혜미는 "외관상 이미지뿐만 아니라 생계와 건강 모두 연관돼 있는 게 다이어트"라며 남편에게 문제를 지적했다.

끊임없는 체중관리의 어려움에 공감한 안선영은 여현수에게 "욕심을 급하게 내지 말라"며 "굶어서 빼지 말고 건강한 다이어트를 하라"고 충고했다. 이용진도 "남편 분이 핑계가 많다. 이번에는 다이어트를 약속했으니 꼭 지켜주면 남편이 신뢰를 찾을 수 있지 않을까 싶다"며 의견을 냈다.

투표에서 MC들은 4:1로 아내 정혜미의 손을 들어줬다.

'애로부부'는 매주 월요일 밤 10시 30분 SKY채널과 채널A에서 방송된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