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신 1차 접종률 70%, 3600만명 돌파…접종 완료율 42.6% [종합]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9-17 18:12   수정 2021-09-17 18:13

백신 1차 접종률 70%, 3600만명 돌파…접종 완료율 42.6% [종합]


1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률이 70%를 돌파했다. 국내에서 백신 접종이 시작된 지난 2월26일 이후 204일 만이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은 이날 참고자료를 통해 "오늘 오후 5시 현재 누적 1차 접종자 수가 3600만4101명으로 집계돼 전체 인구 대비 70.1%의 접종률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접종대상인 18세 이상 기준으로는 81.5%에 해당한다.

당초 정부가 추석 연휴 전인 오는 19일까지 전 국민의 70%에 대한 접종을 마치겠다는 목표를 제시한 것과 관련 이를 이틀 앞당겨 달성한 셈이다. 이날 오후 5시 기준 접종 완료자는 2188만6103명으로, 인구 대비 42.6% 수준이다.

1차 접종률을 성별로 살펴보면 이날 0시 기준으로 여성이 70.5%, 남성이 67.4%다. 연령대별로는 60대가 93.7%로 가장 높고, 이어 70대 92.7%, 50대 92.6% 순으로 이어졌다. 상대적으로 접종이 늦게 시작된 나머지 연령대는 40대 70.8%, 18~29세 68.0%, 30대 67.2%다.

정부는 인구 70%가 접종을 완료하면 집단면역 형성의 틀이 갖춰질 것으로 보고, 1차 접종률 70%를 조기 달성한 만큼 10월 말까지 접종 완료율을 70%로 끌어올리는 데 주력할 예정이다.

집단면역은 특정 집단 구성원 대다수가 바이러스에 대한 면역력이 생겨 더 이상 감염이 쉽게 이뤄지지 않는 상태를 의미하고, 그 기준점이 70%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이날 예방접종 위탁의료기관인 충북 청주시 하나병원을 방문한 자리에서 "그 동안 적극적으로 참여해준 국민과 의료진께 감사하다"면서 "2차 접종까지 완료하는 것이 코로나19 예방에 매우 중요한 만큼 예약된 접종일에 반드시 2차 접종을 받아달라"고 당부했다.

문재인 대통령도 자신의 페이스북과 트위터 등을 통해 "백신 1차 접종자가 전 국민의 70%에 해당하는 3600만명을 돌파했다. 놀라운 접종 속도"라고 평가했다.

또 "우리나라의 우수한 접종 인프라와 의료진의 헌신적인 노력, 국민들의 높은 참여의식이 함께한 덕분이다. 이제 국민 80% 접종을 향해 나아가고 머지 않아 접종 완료율도 세계에서 앞선 나라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보배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