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알뜰폰 유심' 바로 배송 서비스 전국 확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11-15 15:21   수정 2021-11-15 15:22

KT, '알뜰폰 유심' 바로 배송 서비스 전국 확대


KT는 올 하반기 들어 ‘KT 바로배송유심’ 서비스를 전국으로 확대했다. KT의 공식 온라인 몰이나 KT 알뜰폰 사업자의 온라인 몰에서 알뜰폰 유심을 주문하면 2시간 내에 무료 배송하는 서비스다. 지난 6월까지 수도권 일부에 한정됐던 서비스를 이달 인천·부산·대구·대전·울산·광주 등 6대 광역시, 제주도, 세종시 등으로 확대했다. 충남 충북 강원 전남 경남 전남 전북 주요 시에서도 서비스를 제공한다.

KT가 이 같은 서비스를 출시한 것은 알뜰폰 온라인 유통·마케팅을 강화하기 위해서다. 알뜰폰은 오프라인 대리점이 많지 않다. 이 때문에 그간 알뜰폰 유심을 구매하려면 해당 유심을 취급하는 편의점을 따로 찾아가거나, 온라인 주문 후 택배 배송을 받아야 했다. 택배는 하루 이상이 걸리다보니 빠르게 스마트폰을 개통하고자 하는 이들의 수요를 잡기 힘들었다. 반면 바로배송유심을 통하면 빠르게 유심을 받아 알뜰폰을 쓸 수 있다. KT는 “치킨 배달이 되는 곳이라면 알뜰폰 유심도 비슷한 시간에 받을 수 있게 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배달대행서비스 ‘생각대로’, ‘부르심’, ‘부릉’ 등과 제휴를 체결했다.

알뜰폰 온라인 전략을 강화하면서 KT망 알뜰폰 이용자가 증가하는 추세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따르면 지난 9월 말 기준 KT망을 쓰는 후불요금제 알뜰폰 가입 회선 수는 455만6167개로 올초(394만4409회선) 대비 15.5% 증가했다. KT엠모바일, KT스카이라이프, 프리텔레콤, 유니컴즈, 에넥스텔레콤 등이 KT망 알뜰폰 서비스를 제공한다.

KT는 MZ세대(밀레니얼+Z세대)와의 접점을 넓히기 위해 예술가들과 협업한 온라인 마케팅도 늘리고 있다. 올 들어 시작한 ‘디지코(디지털플랫폼 기업) 아티스트 콜라보’다. 예능프로그램 ‘강철부대’에 출연해 인기를 얻은 화가 육준서와는 디지코 KT를 주제로 그린 회화 작품을 공개했다. 가수 카더가든과는 ‘일대일 랜선 소통 프로젝트’를 열었다. KT의 비대면 영상 서비스와 협업 솔루션을 활용했다. 화면공유·인공지능(AI) 회의록 등 기능을 활용해 팬들과 고민 상담을 하는 등 토크쇼 형식 콘텐츠를 만들었다. KT의 MZ세대 브랜드 와이(Y)를 통해선 신진 예술가를 발굴하는 배경음악(BGM) 공모전을 비대면 온라인 형식으로 열었다. 트렌드, 연애, 힐링, 여행 등 네 가지 주제로 음원을 접수해 지난달 대상작 ‘밤 공기’를 공개했다.

선한결 기자 always@hankyung.com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