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로어&데코·아마존·메타…가격 매력 높아진 성장株"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1-26 17:58   수정 2022-01-27 02:07

"플로어&데코·아마존·메타…가격 매력 높아진 성장株"

이 기사는 국내 최대 해외 투자정보 플랫폼 “한경 글로벌마켓”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글로벌 투자은행 UBS가 급락장에서도 추천할 만한 성장주로 플로어&데코 등을 꼽았다. 최근 미국 증시는 미 중앙은행(Fed)의 조기 긴축 우려로 성장주를 중심으로 급락장이 계속되고 있다.

UBS는 25일(현지시간) “조정을 통해 매력적인 가격대를 형성한 성장주에 투자할 만하다”며 명단을 공개했다. Fed의 금리 인상 가능성이 높아짐에 따라 고성장 기술주들은 폭락세를 면치 못했다. 나스닥지수는 올 들어 이날까지 13.5% 떨어진 13,539.29에 마감했다.

긴축으로 시중의 유동성이 흡수되면 투자자들은 더 안전한 가치주 등으로 옮겨가기 마련이다. 또 기술기업들은 금리 상승에 민감할 수밖에 없다. 금리 상승으로 부채가 늘어나고 미래 현금흐름의 가치가 떨어지는 것은 밸류에이션 평가에 부정적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UBS는 “일부 성장주는 금리 위험에서 벗어날 수 있다”고 평가했다. UBS 애널리스트들은 매수 의견을 제시한 종목 중 20% 이상 상승 여력이 있는 기업들을 선별했다. 해당 기업들은 5년 평균 주가보다도 훨씬 할인된 가격에 거래되고 있다.

플로어&데코 주가는 올해 65.3%의 상승 여력이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바닥재 회사인 플로어&데코는 코로나19 기간에 주택 리모델링 붐이 일어나면서 시장의 주목을 받았다.

특히 ‘투자의 귀재’로 불리는 워런 버핏이 운영하는 벅셔해서웨이가 지난해 3분기 1억달러가량을 투자한 사실이 알려지며 관심을 끌었다. 작년 한 해 동안 40% 오른 플로어&데코 주가는 올 들어선 20% 하락했다.

대표적 빅테크인 아마존과 메타(옛 페이스북)도 UBS가 주목하는 성장주로 꼽혔다. UBS는 앞으로 12개월 안에 아마존 주가가 64.7%, 메타 주가는 31.9% 상승할 것으로 내다봤다. 이 밖에 페이팔(상승 여력 60.8%), 트윌리오(51%), 아날로그 디바이스(37.9%) 등의 주가도 반등할 것으로 예상했다.

김리안 기자/뉴욕=강영연 특파원 knra@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