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AMG GT 4도어 쿠페' 부분변경 모델 출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3-21 14:47   수정 2022-03-21 14:48


메르세데스 벤츠코리아가 더 뉴 AMG GT 4도어 쿠페의 부분변경 모델 '더 뉴 AMG GT 43 4매틱+'와 온라인 전용 모델 '더 뉴 AMG GT 43 4매틱+ 스페셜 에디션'을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더 뉴 AMG GT 43 4매틱+는 48V 전기 시스템과 통합 스타트-제너레이터를 갖춘 6기통 가솔린 엔진을 탑재해 최고 출력 367마력과 최대 토크 51.0kg.m의 성능을 발휘한다.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4.9초만에 가속한다. 전기 모터 영향으로 가속 시 최대 22마력의 출력이 추가적으로 더해진다. 변속기로는 AMG 스피드시프트 TCT 9단 변속기가 엔진과 결합해 출발·가속 시 빠른 변속을 지원한다.


실내는 스티어링 휠 변화가 눈에 띈다. 새롭게 디자인된 'AMG 퍼포먼스 스티어링 휠'은 주행 모드·주요 AMG 기능을 운전대에서 손을 떼지 않고도 빠르고 정확하게 조작할 수 있다. 실내에는 2개의 12.3 인치 디스플레이가 하나로 연결된 와이드 스크린 콕핏이 기본 적용됐다. 벤츠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인 'MBUX'도 탑재됐다.

주행 보조기능으로는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 들어간다. 이 패키지에는 앞차와의 간격을 유지해 자동 속도 조절, 제동·출발을 지원하는 '액티브 디스턴스 어시스트 디스트로닉', 사고 발생 전 강력한 제동·벨트 텐셔닝 등을 통해 탑승객을 보호하는 '프리 세이프', 액티브 차선 이탈방지 어시스트 등의 기능이 포함된다.

편의 기능으로는 고성능 스피커 10대로 구성된 부메스터 서라운드 사운드 시스템, 공기청정 패키지, 360도 카메라가 포함된 주차 패키지 등이 기본으로 제공된다. 애플 카플레이와 안드로이드 오토, 앞좌석 열선·통풍 시트, 헤드업 디스플레이 등도 지원된다.


벤츠코리아는 온라인 세일즈 플랫폼 '메르세데스 벤츠 스토어'를 통해 '더 뉴 AMG GT 43 4MATIC+ 스페셜 에디션'을 선보인다.

스페셜 에디션은 독특한 루벨라이트 레드의 외장 컬러와 V8 외장 스타일링 패키지, AMG 크롬 패키지로 차별화했다. 인테리어는 투톤 나파 가죽으로 마감된 AMG 퍼포먼스 스티어링 휠, 네바 그레이·블랙의 나파 가죽 시트, 그레이 컬러의 우드 트림, AMG 에디션 배지 등이 적용된다.


새롭게 개발된 'AMG 라이드 컨트롤+' 서스펜션과 'AMG 전자식 리어 액슬 리미티드 슬립 디퍼렌셜', 'AMG 다이내믹 플러스 패키지' 등 주행 재미를 한층 높여주는 기능도 추가됐다.

가격은 '더 뉴 AMG GT 43 4매틱+' 1억4310만원, '더 뉴 AMG GT 43 4매틱+ 스페셜 에디션' 1억6960만원이다.

신현아 한경닷컴 기자 sha0119@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