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AI비서' 베타서비스 나온다…"2025년 2조 매출 목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5-10 16:37   수정 2022-06-09 00:02

SKT 'AI비서' 베타서비스 나온다…"2025년 2조 매출 목표"


SK텔레콤이 '인공지능(AI) 에이전트' 오픈 베타서비스를 조만간 출시한다고 밝혔다. 기업-소비자간거래(B2C) AI 서비스다. SK텔레콤은 AI와 메타버스를 아우르는 '아이버스' 사업을 4년 내에 매출 규모 2조원 수준으로 끌어올리는 게 목표다.
메타버스 AI 비서 나온다
김진원 SK텔레콤 CFO는 10일 올 1분기 실적발표 컨퍼런스콜에서 "AI에이전트 사업의 오픈 베타서비스를 조만간 출시할 계획"이라며 "이용자와 일상을 공유하는 캐릭터 기반 서비스로, 딥러닝 기술을 활용해 개인화 기능을 제공할 것"이라고 했다.

AI에이전트는 이용자의 디지털 세상 아바타 격인 AI 에이전트가 각종 편의 기능을 제공하는 일종의 AI 비서 서비스다. SK텔레콤은 AI 에이전트가 메타버스에서 스스로 경제 활동을 할 수 있는 수준까지 플랫폼을 고도화하는 게 목표다.

SK텔레콤은 AI 에이전트 사내 비공개 베타테스트(CBT)를 하고 있다. SK텔레콤은 AI 서비스에 게임 기능을 더하기 위해 최근 게임사 해긴과도 손잡았다. 이용자가 AI 서비스를 더 오래, 더 재미있게 이용할 수 있게 하기 위해서다.

김 CFO는 "아이버스 사업 작년 매출이 약 2000억원"이라며 "2025년엔 이를 2조원 수준으로 성장시킬 것"이라고 했다. 이어 "(아이버스가) 장기적으로는 기존의 유무선 통신 사업과 어깨를 나란히 할 수 있는 핵심 수입원으로 자리잡을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는 "1분기엔 메타버스 공간의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모임, 커뮤니티 등을 중심으로 서비스를 개선했다" 며 "올 2분기 이후에는 오픈 플랫폼 등 신규 기능들을 추가해 사회형(소셜) 메타버스를 구체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SK텔레콤은 메타버스 시장 성장세가 기존 주력인 통신 서비스 매출 증대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김 CFO는 "메타버스가 활성화될수록 안정적이고 빠른 네트워크 환경과 데이터 수요가 늘어날 것"이라며 "이는 SK텔레콤의 우수한 5G 서비스가 주목받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구독 사업는 AI를 활용한다. AI 분석을 통해 소비자 특성을 분석하고, 맞춤형으로 상품·서비스를 추천해주는 타겟팅 서비스 등을 통해서다. 김 CFO는 "구독 사업은 T멤버십과의 시너지를 통해 무선 가입자에게 차별적인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며 "통신 서비스 경쟁력을 더욱 견고히 하는 수단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중간요금제 자연 수순"
SK텔레콤은 이날 중간 요금제 도입 가능성도 시사했다. 대통령직인수위원회,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내정자 등이 최근 5G 요금제 다양화 필요성을 언급한 바 있다. 김지형 SK텔레콤 전략마케팅담당은 "올해 5G가 도입된지 4년차로 5G 보급률은 40%를 넘어섰다"며 "다양한 요금제 출시 요구는 자연스러운 수순으로 보고 있다"고 했다.

새 요금제가 도입되더라도 가입자당 평균매출(ARPU) 상승세가 지속될 것이라는 게 SK텔레콤의 예상이다. 김지형 담당은 "LTE 도입 당시 중간에 선택약정 요금제가 도입됐지만 5년 이상 ARPU가 상승했다"며 "5G는 LTE보다 ARPU 상승세가 오래 갈 것"이라고 했다.

SK텔레콤에 따르면 올 1분기 기준 SKT의 5G 시장점유율은 47.6%다. ARPU는 3만401원으로 전년 대비 0.6% 올랐고, 전 분기 대비 1.1% 낮다. 사물인터넷(IoT) 디바이스를 포함한 수치다.

김지형 담당은 "전 영역에서 디지털화가 가속되면서 IoT 회선이 증가할 것"이라며 "이를 감안하면 ARPU 상승이 지속될 것으로 본다"고 했다. 이어 "SK텔레콤 5G 가입자 비중은 작년 41.6%에서 연말 58% 수준까지 올라갈 전망"이라고 했다.

SK텔레콤은 1분기 배당금은 주당 830원으로 결정했다. 총액 1809억원 수준이다. 올해 배당 증가 가능성에 대해선 "에비타(EBITDA·감가상각 전 영업이익)에서 설비투자(CAPEX) 금액을 뺀 액수의 30~40%를 총 배당액으로 본다"며 "배당 재원 격인 EBITDA는 5G 경쟁력과 신사업 성장에 힘입어 꾸준히 늘 것"이라고 했다.

그는 "CAPEX도 5G 커버리지 확장 등을 위해 지속 투자하고 있지만 배당재원 성장세는 달성 가능할 것"이라며 "올해 최소 전년 수준 이상의 배당을 지급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이날 오후 4시40분 기준 SK텔레콤 주식은 주당 5만9100원에 거래됐다. 전일 대비 1.72% 올랐다. 작년 5월 초에 비하면 7.51% 낮다.

선한결 기자 always@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