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독상공회의소, 아우스빌둥 제1기 졸업행사 열어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5-23 20:40  

한독상공회의소, 아우스빌둥 제1기 졸업행사 열어


 -5년 노력의 결실 맺어
 -트레이니에게 총 3개의 증서 수여


 한독상공회의소가 지난 20일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및 BMW그룹코리아와 함께 '아우스빌둥 제1기 졸업행사'를 성공리에 열었다고 23일 밝혔다.


 독일식 이원 직업교육훈련 '아우스빌둥'은 한국 청년들에게 국내에서 장기적인 커리어를 안정적으로 시작하기 위한 프로그램이다. 지난 2017년 9월 한독상공회의소, 벤츠코리아와 BMW코리아의 지속적인 노력 끝에 국내에 처음 도입됐다.


 한국 아우스빌둥 프로그램은 독일의 직업교육 과정 중에서도 자동차 정비 분야의 '아우토 메카트로니카'다. 아우토 메카트로니카는 기업 현장의 실무훈련(70%)과 학교에서의 이론교육(30%)이 결합된 커리큘럼으로 직업교육이 이루어지며 총 3년에 걸친 교육과정이다.


 서울 중구 밀레니엄 힐튼 서울에서 열린 이번 행사에는 1기 트레이니 54명과 트레이너 35명, 브랜드 및 딜러사 관계자, 국내 협력 대학 교수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주한독일대사관 미하엘 라이펜슈툴 대사, 벤츠코리아 토마스 클라인 대표, BMW코리아 베른하르트 테리엣 부사장, 한독상공회의소 마틴 행켈만 대표의 축사로 행사가 시작됐다.


 이후 아우스빌둥 인증서 및 브랜드 자체 인증서 수여식, 베스트 트레이니 및 트레이너 시상식 등의 순으로 이어졌다. 그리고 트레이니들은 긴 여정의 성공적인 마무리를 기념하기 위해 학사모를 하늘 높이 던지는 졸업사진 촬영도 했다.


 2017년 채용 트레이니들은 프로그램 합류 이후 독일 자동차 브랜드 딜러사와의 정식 근로계약을 통해 안정적인 급여를 제공받고 수준 높은 근무환경 속에서 성장할 수 있었다. 전문 트레이너 및 대학 교수진 간 협력을 통해 개발된 교육과정을 밟았다.


 이렇게 아우스빌둥 프로그램을 수료한 트레이니는 총 3개의 증서를 획득하게 된다. 독일연방상공회의소가 발급하는 아우스빌둥 인증서와 해당 브랜드에서 부여하는 자체 인증서, 그리고 국내 협력 대학의 전문학사 학위다.


 주한독일대사관 미하엘 라이펜슈툴 대사는 결실을 이루게 된 것이라고 축하하는 한편 아우스빌둥을 마친 이들에게 또다른 도전과 책임감을 당부했다.


 이 외에 벤츠코리아 토마스 클라인 대표는 "한국 사회와 함께 상생하는 파트너로서 아우스빌둥 국내 도입 첫 해인 2017년부터 우수한 자동차 전문 인재를 양성해 온 것을 뜻깊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BMW코리아 베른하르트 테리엣 부사장은 "아우스빌둥 프로그램의 첫 출발부터 함께해온 만큼 더 많은 학생들이 보다 나은 미래를 꿈꿀 수 있도록 지속 가능한 교육의 기회를 제공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독상공회의소 마틴 행켈만 대표는 "5년이 지난 오늘 프로그램 참여 기업, 트레이니 및 트레이너, 협력 대학교, 그리고 한독상공회의소의 끊임없는 노력과 열정 덕분에 아우스빌둥이 큰 성공을 거두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고 전했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미쉐린코리아, '2022 미쉐린 트랙 데이 시즌1' 마쳐

▶ BMW코리아, '뉴 M850i x드라이브 그란 쿠페' 공개

▶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우수 리테일러사 시상식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