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러리가 된 호텔…김창열·김태호 등 거장 작품 걸렸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5-25 14:44   수정 2022-05-25 14:46

갤러리가 된 호텔…김창열·김태호 등 거장 작품 걸렸다


김창열, 김태호 등 한국 거장의 미술작품이 서울 삼성동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호텔 로비에 전시된다.

GS리테일 내 호텔 사업을 전담하는 파르나스호텔은 삼성동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가 스타트아트 코리아와 협업해 한국 거장의 미술작품 27점을 1층 로비에 전시하는 ‘트루 럭셔리 위드 아트'를 선보인다고 25일 밝혔다.

스타트아트는 영국 사치갤러리와 파트너십을 맺고 매년 세계적인 아트 페어를 개최하는 미술 전문기업이다. 이에 호텔 로비에서는 ‘물방울의 화가’로도 불리는 김창열 화백과 김태호, 김병종, 김근중 등 현대미술 화가의 작품 27점을 6월 말까지 선보인다.

또한 호텔은 스타트 아트페어 서울 2022의 공식 후원사로 역량 있는 신진 작가 발굴을 위한 글로벌 프로젝트를 공동 지원할 계획이다.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는 "호텔 내 전시뿐 아니라 스타트 아트페어 서울 2022의 공식 후원사로서 아시아 미술시장 발전을 위한 협업을 도모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