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년 이내 18조원 규모로 커질 이 분야···IT, 플랫폼 기업 뛰어든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6-17 16:51   수정 2022-06-17 16:55

5년 이내 18조원 규모로 커질 이 분야···IT, 플랫폼 기업 뛰어든다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 오디오북 시장이 키즈 분야로 확대되고 있다. 코로나19 이후 전세계적으로 오디오북 시장이 성장하고 있다. 미국 시장조사기관 그랜드뷰리서치는 2019년 3조1000억원 수준이었던 글로벌 오디오북 시장 규모가 2027년까지 약 17조 9100억원 규모로 커질 것으로 전망했다. 국내 오디오북 시장도 2020년 기준 약 300억원대로 추산된다.

오디오북 성장과 함께 새롭게 형성되고 있는 시장이 바로 ‘키즈 오디오’ 시장이다. 키즈 오디오 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영유아들의 스크린타임(가만히 앉아서 미디어를 시청하는 시간) 문제가 부각되면서 대안 콘텐츠로 주목받고 있다. 영유아의 미디어 의존도를 줄이면서 건강한 청각 자극을 통해 두뇌 발달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다는 점이 알려지면서 육아맘들 사이에서 새로운 육아 콘텐츠로 각광받고 있다.

국내에서도 코로나19를 기점으로 키즈 오디오 시장이 형성되고 있다. 오디오북이 플랫폼 위주로 서비스된다면 키즈 오디오 콘텐츠는 플랫폼을 비롯해 교육용 오디오 디바이스 등 다양한 형태로 시장이 형성되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최근엔 IoT 기술 기반의 오디오 디바이스를 서비스하는 스타트업이 생겨나 눈길을 끌고 있다.

키즈 오디오 콘텐츠 스타트업 코코지는 2월 영유아 오디오 플레이어 ‘코코지 하우스와 아띠’를 선보였다. 코코지 하우스와 아띠는 IoT 기술이 접목된 오디오 플레이어로, 집 모양의 오디오 플레이어 ‘코코지 하우스’와 오디오 콘텐츠가 담긴 귀여운 캐릭터 ‘아띠’로 구성됐다.

캐릭터 아띠를 코코지 하우스에 넣으면 각 아띠에 내장되어 있는 오디오 콘텐츠가 스피커를 통해 재생되는 간편한 원리로, 아이 스스로 아띠를 선택해 원하는 소리를 골라 들을 수 있다.

론칭 초기, 맘카페를 중심으로 확산된 이 서비스는 100일 만에 코코지 하우스 7천500여개, 캐릭터 아띠 4만 여개가 판매되며 제품의 실 사용자수 1만명을 돌파했다.

박지희 코코지 대표는 “키즈 오디오 시장은 전세계적인 영유아 스크린타임 문제가 대두되면서 유럽과 미국을 중심으로 현재 급격하게 성장 중인 시장”이라며, “코코지는 키즈 오디오 시장의 성장 가능성을 높게 판단해 IoT 디바이스 기반의 오디오 플레이어 코코지 하우스와 아띠를 선보였고, 연말에는 키즈 오디오 플랫폼 론칭을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IT 기술에 접목된 키즈 오디오 디바이스, 영유아 귀 사로잡는다
최근 IT기술에 접목된 오디오 디바이스 서비스가 주목받고 있다. 레몽의 ‘소리동화 레몽카디’는 카드를 이용해 동화를 듣는 오디오 디바이스다. 스피커에 소리동화 카드를 꽂으면 성우가 실감 나게 연기한 동화가 흘러나오는 방식으로 작동된다. 카드에 귀여운 캐릭터가 그려져 있어 아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에이아이프렌즈의 책 읽어주는 ‘루카로봇’은 그림책 읽기에 인공지능 비전기술을 적용한 로봇으로, 제휴된 그림책들을 실감나는 효과음과 함께 전문 성우의 목소리로 읽어주는 것이 특징이다.

네이버 클로바 램프는 책 읽어주는 인공지능(AI) 스마트 조명이다. 클로바의 인공지능 기술이 집약된 조명 타입의 스마트 디바이스로, 아이에게 즐거운 독서습관을 길러주는데 중점을 두고 개발됐다. 한글이나 영어로 된 어떤 책이든 램프 아래 펼쳐 놓으면 해당되는 페이지의 글자를 읽어주며, 네이버 클로바와 제휴된 아동도서의 경우 이를 인식해 해당하는 음원을 들려준다.

오디오북 플랫폼부터 교육기업도 키즈 오디오북 시장 진출
독서 플랫폼 밀리의 서재도 키즈 오디오북 시장에 뛰어들었다. 올 3월 아이들을 위한 영어 오디오북인 디즈니·픽사·마블 오디오북을 선보인 밀리의 서재는 키즈 영어 오디오북을 시작으로 콘텐츠를 점차 확장한다는 계획이다. 이외에도 뽀롱뽀롱 뽀로로와 띠띠뽀 띠띠뽀, 꼬마버스 타요 등 인기 캐릭터 오디오북을 서비스하는 등 키즈 오디오북을 꾸준히 선보이고 있다.

웅진씽크빅은 지난해 어린이 오디오북 플랫폼 ‘딸기콩’을 출시했다. 어린이를 위한 월정액 오디오북 서비스로 5000여 종에 달하는 국내외 아동도서 오디오 콘텐츠를 이용할 수 있다.

khm@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