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필하모니오케스트라, 내달 9일 창작 관현악 축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6-28 21:15   수정 2022-06-28 21:16



영남필하모니오케스트라가 기획 프로젝트 <창작 관현악 축제>를 개최한다.
축제는 오는 7월 9일 14시 30분, 16시 30분, 19시 30분 대구콘서트하우스 뮤직카페 및 그랜드홀에서 진행된다.

영남필하모니오케스트라의 2022년 첫 번째 기획 프로젝트 <창작 관현악 축제>는 1부 ‘Festival I : 시민과 작곡가의 만남’, 2부 ‘페스티벌 II’, 3부 ‘페스티벌 III’로 진행된다.

1부에서는 시민들이 전속작곡가 권은실, 이수은, 이정연과 함께 축제에서 만나게 될 창작 작품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다.

2부와 3부는 탁월한 곡 해석과 풍부한 오케스트라 사운드를 만들어내어 주목받고 있는 상임지휘자 겸 음악감독 최지환의 지휘와 영남필하모니오케스트라의 연주로 '창작 관현악 작품'을 만나게 된다.

2부 ‘페스티벌 II’에서는 고유한 우리의 전통판소리 ‘흥보전’의 조상의 해학을 음악을 풀어낸 전속작곡가 권은실의 <판소리와 관현악을 위한 “흥보전-흥보가 복을 탄다”>와 천재작가 이상의 ‘황소와 도깨비’를 원작으로 한 전속작곡가 이정연의 <어린이를 위한 음악동화 '황소와 도깨비'>를 만나 볼 수 있다.

<판소리와 관현악을 위한 '흥보전-흥보가 복을 탄다'>는 소리꾼 오영지와 함께하며, <어린이를 위한 음악동화 “황소와 도깨비”>는 소프라노 한보라와 배우 이혜지가 함께한다.

3부 ‘페스티벌 III’에서는 전속작곡가 이수은의 온 가족들에게 친숙한 동요의 멜로디를 소재로 하여 자주 즐겨 부르던 동요의 선율과 함께 웅장한 오케스트라의 사운드로 아름다운 우리나라의 사계절을 만나볼 수 있는 <관현악 환상곡 ‘동요와 함께하는 봄, 여름, 가을, 겨울’>과 포항 지역에 전해오던 해와 달에 관련된 우리나라 지역 설화 ‘연오랑과 세오녀’를 원작으로 작가 손수민이 각색하고 작곡가 이수은이 창작한 <어린이를 위한 작은 오페라 “연오랑과 세오녀”>가 연주된다.

<어린이를 위한 작은 오페라 “연오랑과 세오녀”>는 테너 오영민, 소프라노 한보라, 바리톤 김민수, 바리톤 김응화, 배우 이혜지, 배우 정성웅과 노래숲의 아이들(어린이 합창단)이 함께한다.
오경묵 기자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