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업계 "방역지침 없는 첫 연말 특수"…객실·식당 '풀가동'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11-28 17:38   수정 2022-12-06 16:44

호텔업계 "방역지침 없는 첫 연말 특수"…객실·식당 '풀가동'


호텔업계가 3년 만에 ‘연말 호황’을 맞을 전망이다. ‘호캉스(호텔+바캉스)’를 즐기려는 수요가 몰리고 있을 뿐 아니라 코로나19 이후 생긴 방역지침에서 완전히 자유로워져 호텔 내 식음시설을 ‘풀가동’하게 되면서다.
고급 호텔 객실 ‘풀부킹’
28일 업계에 따르면 신라·롯데·조선 등 국내 주요 고급 호텔의 12월 주말 및 성탄 시즌(23~25일) 객실은 모두 만실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과 제주 신라호텔은 성탄 시즌 전 객실 예약이 이미 완료됐다. 1015개 객실을 보유한 ‘매머드급’ 호텔인 서울 롯데호텔 역시 12월 토요일은 90%의 객실점유율을 기록하고 있다. 롯데호텔 측은 성탄절이 포함된 주에는 만실이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웨스틴조선, 조선팰리스서울강남 등 조선호텔앤리조트가 운영하는 서울 주요 고급 호텔 역시 성탄 시즌과 연말에 90%의 객실점유율을 나타내고 있다.

호텔업계는 올해 방역 조치에서 자유로워지며 식음업장 전체를 가동할 수 있다는 점에서 매출이 급증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호캉스’ 트렌드에 힘입어 작년 연말에도 호텔 객실과 식음업장 예약률이 높기는 했지만 정부 방역지침으로 입장 인원이 제한되는 바람에 업체들은 업장을 100% 활용하지 못했다.

지난해 신라호텔 뷔페인 ‘더파크뷰’는 거리두기를 이유로 전체 300석 가운데 80%만 가동했다. 2020년에는 60~70%만 운영했다. 서울 롯데호텔 뷔페 ‘라세느’ 역시 작년에는 300석 가운데 75% 수준인 230석만 운영했다. 올해는 300석을 전부 오픈할 예정이다.

사적 모임 허용 인원 제한이 없다는 점은 연말 호텔 매출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보인다. 지난해 12월 18일부터 올해 1월 2일까지 정부는 사적 모임 허용 인원을 수도권 6인, 비수도권 8인으로 제한했다. 조선호텔앤리조트 관계자는 “지난해 연말 거리두기 강화에 따른 방역수칙으로 호텔가 식음업장의 실적은 예상치의 75~80%를 달성하는 데 그쳤다”며 “3년 만에 방역지침이 없는 연말을 맞게 된 만큼 기대감이 높다”고 말했다.
매출 특수 기대
특히 연말 특수 시즌에는 뷔페 이용요금이 평상시보다 높게 책정되는 만큼 호텔의 매출은 극대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 신라호텔의 더파크뷰 가격은 12월에 17만5000원으로 11월 15만5000원보다 높다. 극성수기인 12월 12~31일에는 18만5000원으로 이용 요금이 한 차례 더 오른다. 서울 롯데호텔 라세느는 11월 15만원에서 12월 18만원으로 오른다. 12월 23~25일에는 한시적으로 19만원으로 상향 조정된다.

다만 고급 호텔이 가격이 오르는 만큼 개선된 서비스를 제공하지 못한다는 지적도 나온다. 고급호텔업계 관계자는 “인력이 부족한 상황이다 보니 문의 전화를 제대로 받지 못한다든지 업장에 도착한 고객이 예약 시간에 바로 입장하지 못하는 등의 사례가 나오고 있는 실정”이라며 “폭증하는 수요를 잡으면서도 서비스 품질을 높일 방안을 내부적으로 고심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미경 기자 capital@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