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헨티나, 폴란드 2-0 완파…16강엔 둘다 진출 [카타르 월드컵]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12-01 06:33   수정 2022-12-31 00:02

아르헨티나, 폴란드 2-0 완파…16강엔 둘다 진출 [카타르 월드컵]


'우승 후보' 아르헨티나가 1차전에서 사우디아라비아에게 당한 충격패를 딛고 2연승을 거두면서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아르헨티나는 1일 카타르 도하의 974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마지막 3차전에서 폴란드를 2-0으로 완파했다.

아르헨티나는 2승 1패로 1위를 유지하며 16강에 올랐다. 아르헨티나는 2006년 독일 대회부터 5회 연속으로 16강 토너먼트에 진출했다.

조별리그 1차전에서 사우디아라비아에 1-2로 충격적인 패배를 당했던 아르헨티나는 이후 멕시코와 폴란드를 각각 2-0으로 꺾으며 2승1패(승점 6)를 기록했다. 아르헨티나는 오는 4일 오전 4시 D조 2위 호주와 8강 진출을 다툰다.

폴란드(골득실 0)는 멕시코(골득실 -1)와 나란히 1승 1무 1패로 승점 4 동률을 이뤘다. 골득실에서 1점 차로 앞서 가까스로 조 2위를 해 16강에 올랐다. 같은 시간에 펼쳐진 멕시코와 사우디아라비아의 경기가 멕시코의 2-1 승리로 결정되되면서다.

폴란드는 1986년 멕시코 대회 이후 36년 만에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폴란드는 는 D조 1위 프랑스와 16강전을 치른다.

아르헨티나는 경기 전반적으로 폴란드를 압도했다. 폴란드의 '득점 기계'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FC바르셀로나)는 완전히 막혔다.

아르헨티나는 계속해서 슈팅을 이어갔지만 폴란드에는 앞선 2경기에서 무실점을 기록한 보이치에흐 슈쳉스니 골키퍼의 선방에 모두 막혔다. 슈쳉스니 골키퍼는 앞서 멕시코와의 조별리그 1차전 페널티킥 막아낸 데 이어 이날 페널티킥을 방어했다.

전반전 45분을 답답하게 보낸 아르헨티나는 후반 시작과 함께 고대했던 선제골을 터뜨렸다. 패스 공급에 주력하던 알렉시스 맥 앨리스터가 후반 1분에 직접 골을 만들었다.

아르헨티나는 후반 22분 추가 득점에 성공했다. 알바레스가 엔소 페르난데스가 패스를 받은 뒤 수비수 2명 사이를 통과하는 슈팅을 했다.

아르헨티나는 2-0으로 승리를 확신하면서 여유가 생기면서 주전 선수들을 교체하기도 했다. 남은 시간 공 점유율을 높이면서 시간을 보내 16강 진출권을 획득했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