샘 올트먼 "AI 평생 쓰는 청소년…엄청난 기회 갖게 될 것"

입력 2024-02-13 16:46   수정 2024-02-13 16:47


챗GPT 개발사 오픈AI의 샘 올트먼 최고경영자(CEO)는 "평생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하게 될 청소년 세대가 큰 행운과 기회를 갖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13일(현지시간) 올트먼 CEO는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에서 열린 2024 세계정부정상회의(WGS)에서 화상으로 대담 프로그램에 참석해 이같이 내다봤다.

대담자인 오마르 술탄 알올라마 UAE AI·디지털경제부 장관이 "지금 당신을 바라보는 전 세계 청소년들은 AI시대엔 무슨 일을 해야 하는지, 일자리를 빼앗기지 않을지 묻고 있다. 조언해달라"고 하자 "믿을 수 없을 만큼 행운아라고 먼저 말할 것"이라고 답했다.

그러면서 "그들에게 아마 인류사에 최고의 시기가 다가올 것"이라며 "AI기술을 이해하고 항상 먼저 새 기술에 적응하는 그들은 이 도구(AI)를 사용해 이전 세대에선 상상할 수조차 못했던 일을 하게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올트먼은 "청소년들은 AI 기술을 평생 사용하면서 놀라운 걸 할 수 있는 기회와 능력이 넘쳐날 것"이라며 "원하는 일을 할 수 있다"라고 강조했다.

그는 또 학생이 AI로 숙제할까 봐 걱정하던 교사가 이젠 AI를 미래의 핵심으로 여긴다는 말을 들으면 힘이 난다면서 "현재 AI기술은 흑백 휴대전화 초기 모델 수준으로, 몇 년 뒤면 훨씬 더 좋아질 것이고 10년 안엔 상당히 놀라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알올라마 장관이 대담을 시작하면서 "어젯밤 잠들면서 7조 달러(약 9300조원)를 모으는 아이디어가 떠올랐는데 함께하는 데 관심 있느냐"고 농담 섞어 묻자 살짝 웃으며 "모으는 방법을 알게 된다면 제발 알려달라. 호기심이 있다"고 답했다.

앞서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올트먼이 AI용 칩을 개발·제조하는 반도체 회사를 설립하기 위해 최고 7조 달러 펀딩을 추진하려고 전 세계 투자자와 접촉 중이며 주요 후보 중 하나가 UAE의 자금이라고 지난 9일 보도했다.

조아라 한경닷컴 기자 rrang123@hankyung.com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