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주식형펀드, 한 주만에 마이너스 전환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3-23 09:34  

국내 주식형펀드 수익률이 유럽 재정위기가 재발할 수 있다는 우려에 약세로 돌아섰다.



23일 펀드평가사 제로인에 따르면 전날 오전 기준으로 국내 주식형펀드 수익이일주일간 2.60% 줄었다. 한 주 만의 마이너스 전환이다.



미국이 경기부양책을 유지하겠다는 의사를 밝혔고, 미국 내 고용지표도 개선됐지만 키프로스발(發) 악재가 코스피를 짓눌렀다.



키프로스가 유로존(유로화 사용 17개국)과 국제통화기금(IMF)에 구제금융을 신청하면서 유럽 재정위기가 재발할 수 있다는 우려가 시장에 확산됐다.



외국인이 유가증권시장에서 1조7천601억원을 순매도하면서 코스피는 한 주간 2.



56% 하락했다.



코스피는 대형주 중심으로 약세를 보여 대형주 비중이 높은 펀드들이 고전했다.



K200인덱스펀드의 수익률이 -2.85%로 가장 부진했고 일반주식펀드와 배당주식펀드도 각각 2.48%, 1.57%씩 떨어졌다.



코스닥지수와 중소형지수의 낙폭이 상대적으로 작아 중소형주식펀드 수익률은 1.18% 하락하는데 그쳤다.



일반 주식혼합펀드와 일반 채권혼합펀드도 각각 1.45%, 0.67% 하락했다.



절대수익추구형 펀드인 시장중립형과 공모주하이일드펀드 수익률은 -0.02%, -0.



11%를 나타냈다.



순자산액 100억원 이상, 운용기간 1개월 이상인 국내주식펀드 1천519개 중 플러스 수익률을 달성한 펀드는 5개뿐이었다.



개별 상품별로는 '삼성KODEX자동차 상장지수[주식]' 펀드가 주간 수익률 0.68%로 주간 성과 1위를 차지했다.



기아차[000270], 현대차[005380] 등 자동차주가 시장 수익률보다 선방하면서 '대신GIANT현대차그룹 상장지수형[주식]', '미래에셋TIGER자동차상장지수(주식)' 등관련 펀드 수익률이 주간 성과 상위권에 올랐다.



이번 주 은행업종이 4% 이상 하락한 탓에 관련 펀드들의 성과가 가장 부진했다.



국내채권형펀드는 한 주간 0.09% 상승했다.



키프로스 문제가 악재로 떠오른 가운데 안전자산 선호 현상이 강해졌기 때문이다.



중기채권펀드가 0.17%의 수익률을 나타내 채권형펀드 중 가장 우수한 성과를 냈다. 일반채권과 우량채권펀드 수익률은 0.11%씩 상승했다.



해외주식형펀드는 5주 연속 약세를 이어갔다. 한 주간 0.83% 하락했다.



선진국에 투자하는 펀드는 강세를 보였지만 신흥국 펀드 수익률의 하락폭이 두드러졌다.



유형별로 보면 일본주식(1.49%), 북미주식(0.16%) 수익률이 올랐지만 인도주식(-2.37%), 브라질주식(-1.72%), 동남아주식(-0.36%) 등은 저조했다.



해외 주식혼합형 수익률은 0.25%, 해외 채권혼합형은 -0.30%를 나타냈다.



해외채권형펀드와 커모디티형펀드는 각각 0.57%, 0.04%의 수익률을 올렸다.



chopark@yna.co.kr(끝)<저 작 권 자(c)연 합 뉴 스. 무 단 전 재-재 배 포 금 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