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 2011년 전략사업 강화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0-12-17 16:34  



<앵커>

삼성증권이 2011년도 사업계획을 밝혔습니다. 국내 자산관리 영업을 강화하는 한편 조직개편을 통해 해외사업 역량도 높이겠다는 전략입니다. 김덕조 기자입니다.

<기자>

''전략사업 강화로 1등을 굳힌다''

삼성증권의 2011년 목표입니다.

삼성증권은 해외사업과 랩 등 주요 전략사업의 조직확대를 통해 조직간 시너지를 높이겠다고 밝혔습니다.

삼성증권은 크게 5개 부서가 내년 살림을 책임집니다.

우선적으로 해외사업 기반을 강화합니다.



신설된 글로벌 에쿼티 사업본부를 통해.

국내 법인영업 뿐 아니라 홍콩 뉴욕 런던 상해 등을 공략하고 내년 싱가폴과 대만에도 진출합니다.

수장은 홍콩 크레딧스위스 아시아 법인 영업을 담당했던 황성준 부사장이 맡습니다.

국내 조직도 확대됩니다.

고액자산가 시장의 주도권을 잡은 랩 조직이 확대 개편되고 여기에 포트폴리오 운용 팀 등이 편입됩니다.

스마트폰 등으로 확대되고 있는 온라인 거래시장에서도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입니다.

리테일 사업부는 안종업 전무가 책임집니다.

IB사업본부는 커버리지사업부와 어드바이서리 사업부 양대축으로 각각 IB고객 관리와 M&A를 담당합니다.

기존 본부장인 박성우 전무와 법인사업부를 총괄했던 방영민 전무가 공동 사업본부장을 맡습니다.

주식 및 채권운용을 담당하는 CM사업본부는 국내와 해외를 연결시키는 영업에 역점을 둘 방침입니다. 한정철 전무가 책임집니다.

퇴직연금 사업부는 타사 대비 상품경쟁력을 확보하는데 주력할 계획입니다.

특히 자산관리부문과의 시너지를 극대화하는데 촛점을 맞췄습니다.

주우식 부사장이 퇴직연금사업본부장으로서의 역할을 합니다.

삼성증권이 계획한대로 국내외 해외.

두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WOW-TV NEWS 김덕조입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