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당뇨병학회, 당뇨병 환자 희망 위한 `10번 타자 캠페인` 진행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1-07-04 13:26  

대한당뇨병학회, 당뇨병 환자 희망 위한 `10번 타자 캠페인` 진행

“대한당뇨병학회(이사장 박성우)가 당뇨병 환자들의 희망을 위한 “10번 타자 캠페인”을 진행한다. 이에 오는 7월 8일, 9일 양일에 걸쳐 인기 프로야구단 LG트윈스와 함께 홈구장인 잠실 야구장에서 ‘당뇨병 10번 타자’를 주제로 한 다채로운 이벤트와 행사를 펼칠 예정이다.



대한당뇨병학회의 이번 캠페인은 국내 당뇨병 환자들과 그 가족들에게 사랑과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고 당뇨병과 그 환자들에 대한 일반 대중의 인식 제고에 기여하고자 기획되었다.



당뇨병은 가장 대표적인 만성질환 가운데 하나로 우리나라 국민 10명 중 1명이 앓고 있을 정도로 그 유병률이 높은 질환이다. 이런 이유로 일상 생활 속에서 대부분의 사람들이 당뇨병 환자를 직접 만나거나 질환 명 자체를 접할 기회가 많다 보니 일반인들의 인식 속에 잘 알려진 질환인 것처럼 착각되기 쉽다. 하지만 실제 당뇨병 환자들의 치료와 관리, 일상 생활에서의 어려움은 물론 당뇨병 자체에 대한 대중적인 이해의 수준은 매우 부족한 상황이다. 또한 이로부터 야기된 일반 대중의 막연하고 잘못된 인식과 편견으로 소외되고 고통 받고 있는 당뇨병 환자의 수는 해가 갈수록 늘어 가는 추세이다. 실제로 본인이 당뇨병 환자임을 밝히기를 꺼리거나 정상적인 사회 생활 자체가 불가능한 경우도 많다. 그래서 당뇨병에 대한 사회 전반에 걸친 대대적인 인식 전환과 이를 위한 특별한 계기가 절대적으로 필요한 상황이다.



이에 최근 대한민국 스포츠의 화두로 연일 큰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프로야구와의 연계를 통해, 보다 쉽고 효과적으로 대중과 소통하고자 하는 목표와 함께, 올 시즌 프로야구 돌풍의 주역으로 명문 구단의 자존심을 회복하고 있는 LG트윈스와 연계한 대국민 프로그램을 진행하게 된 것이다.



이번 캠페인의 테마인 10번 타자는 9명의 선수가 한 팀이 되는 야구에서 제 10의 선수로 열성적인 성원과 응원으로 팀의 승리를 불러오는 그라운드의 ‘팬’들을 지칭한다. 이런 야구장의 10번 타자처럼 대한민국 국민 모두가 당뇨병 환자와 그 가족들의 희망과 용기를 응원하는 10번 타자가 되기를 바라는 염원을 담은 것이 이번 캠페인이다.



이번 캠페인을 통해 7월 8일과 9일 LG트윈스의 홈경기는 당뇨병 환자 응원과 인식 제고를 위한 이벤트 데이로 운영이 되며 이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 될 예정이다. 특히 당뇨병에 대한 다양한 정보 전달을 위한 부스 운영 및 모금 활동, 선수들의 10번 타자 기념 사인볼 증정, 당뇨병 10번 타자 포토존 운영, 당뇨병 OX 퀴즈 등 자연스러운 관중들의 당뇨병 관련 인식 제고를 유도하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진행된다. 그리고 지난해 당뇨병과 관련한 희망 앨범을 제작해 화제가 됐던 인기 가수 캔이 경기 전 축하 공연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당뇨병으로 인해 촉망 받던 야구선수로서의 삶을 조기에 접으면서 아직도 많은 야구팬들에게 큰 아쉬움으로 남아있는 왕년의 4번 타자 심성보 선수가 자신과 같은 처지의 당뇨병 환자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주고자 홍보대사로 나선다. 현재 농아인 선수들로 구성된 `데프콘 야구단`의 감독으로 베이스볼센터를 운영하면서 후진 양성에 힘쓰고 있는 심성보 선수는 2003년 은퇴 이후 야구 스타가 아닌 당뇨병 환자로서의 삶을 살면서 스스로를 좌절시켰던 수많은 편견과 어려움들을 더 많은 사람들과 나누고 알리기 위해 이번 캠페인에 동참하게 됐다. 행사 당일 심성보 선수는 10번 타자를 상징하는 등 번호 10번이 새겨진 유니폼을 착용하고 당뇨병 환자들을 위한 희망 시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프로젝트를 기획하고 준비한 박성우 대한당뇨병학회 이사장은 “국민적인 관심과 사랑을 받는 스포츠 스타의 건강하고 성실한 이미지를 통해, 당뇨병 환자들에게 응원과 희망의 메시지를 보내고 일반 대중들과도 자연스러운 소통이 가능하다는 점에서 이번 프로야구 캠페인은 중요한 의미를 갖는다” 며 “당뇨병이 환자 본인의 지속적인 관리와 치료도 중요하지만 주변 모든 이들의 따뜻한 관심과 배려가 필요한 질환임을 인식하고 다시 한 번 생각해 볼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