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도르 "나 아직 죽지 않았어"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1-07-28 10:54  

표도르 "나 아직 죽지 않았어"











1/60억 사나이 표도르가 1년8개월 만에 복귀한다.





액션전문채널 수퍼액션이 에멜리야넨코 표도르 vs 댄 헨더슨의 헤비급 매치를 31일 오전 10시50분부터 생중계한다고 28일 밝혔다.





표도르 경기가 국내에 생중계되는 것은 2009년 11월 스트라이크포스-표도르 vs 로저스 이후 처음이다.





한동안 뉴스나 인터넷을 통해서만 접해야만 했던 격투 팬들은 이번 표도르의 경기를 수퍼액션 생중계를 통해 안방에서 시청할 수 있다.





특히 표도르와 헨더슨의 대결은 격투계 전설들의 격돌로 단연 기대를 모으고 있다.





표도르는 헤비급에서 상대적으로 왜소한 체구에도 불구하고 타고난 격투 센스와 스피드, 유연성으로 강자들을 꺾으며 최강자로 군림해왔다.





하지만 최근 파브리시오 베우둠, 안토니오 실바에게 연패하며 격투 팬들에게 실망감을 안겨줬다. 지난 2월 실바와의 경기 직후에는 떠나야 할 때 인 것 같다며 은퇴를 시사하기도 해 이번 경기를 지켜보는 팬들의 기대감은 더욱 크다.





헨더슨은 최근 경기에서 제 2의 전성기라 불릴 정도의 기량을 선보이고 있다. 라이트헤비급 챔피언이며 2연승 중이다.





라이트헤비급 한계 체중인 93kg으로 헤비급 103kg의 효도르와 맞붙는 것도 이러한 자신감의 발로로 볼 수 있다. 자신이 감당할 수 있는 한계 체중으로 최고로 강한 상태의 상대와 맞붙고 싶다는 의지를 보이고 있다는 게 측근들의 설명.





격투 팬들 사이에서 두 선수의 경기는 뜨거운 감자다. 각종 격투 커뮤니티에서는 "표도르는 몇 년 간 60억 분의 1의 황제로 군림한 선수다. 지면 은퇴라는 동기부여도 확실하고 의지도 강하기 때문에 반드시 다시 일어날 것" "헨더슨의 강력한 오른손 힘은 표도르를 괴롭힐 수 있겠지만 헨더슨이 라이트헤비급 한계 체중으로 경기하는 만큼 장장 10년간 헤비급에서 활동한 표도르를 이기기는 쉽지 않을 것" 등 표도르를 응원하는 목소리와 "표도르가 경쟁력이 없진 않지만 전성기에 비할 바는 아니기 때문에 최근 좋은 경기를 보여주고 있는 헨더슨을 이기긴 쉽지 않을 것이다" "헨더슨은 홈경기란 점과 져도 크게 잃을 게 없다는 점에서 정신적 부담감이 덜해 유리하다" 등 장외논쟁도 치열하다.





[스트라이크포스 35 방송 매치]





31일(일) 오전 10시50분 수퍼액션 생중계





헤비급 매치-에멜리야넨코 표도르 vs 댄 헨더슨


여성웰터급 타이틀매치-마를로스 코이넨 vs 미샤 테이트


미들급 매치-로비 라울러 vs 팀 케네디


웰터급 매치-폴 데일리 vs 타이론 우들리


웰터급 매치-스캇 스미스 vs 타렉 사피딘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