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유가, 美 고용상황 개선에 상승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1-11-11 07:11  

10일(현지시간) 국제유가는 미국 신규 실업자 수가 예상외로 줄고 주식시장도 강세를 보이면서 상승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서부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 종가보다 2.04달러(2.1%) 상승한 배럴당 97.78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런던 ICE선물시장에서 북해산 브렌트유는 1.09달러(1.0%) 오른 배럴당 113.40달러 선에서 움직였다.



세계 2위 원유 소비국인 중국의 10월 원유수입량이 2천80만t을 기록, 전월대비 1.7% 늘어난 것도 중국내 수요가 꾸준하다는 의미로 유가를 끌어올렸다.



유럽 위기감이 누그러지면서 주식시장이 강세를 보인 것도 유가 상승 요인이 됐다.



미국 고용사정이 개선되면서 금 가격은 이틀째 하락했다. 12월물이 32달러(1.8%) 떨어져 온스당 1,759.60달러를 기록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