튼살, 피부 미세 구멍 뚫어 치료한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1-11-28 11:24  





임신이나 비만, 사춘기 급격한 성장으로 몸에 울퉁불퉁한 선이 생긴 것이 ‘튼살’이다. 의학 용어로 ‘팽창선조’인 튼살은 피부가 성장 속도를 따라 가지 못해 발생하는 피부질환이다. 초기에는 붉은 선으로 나타나고, 시간이 지날수록 색이 흐려지면서 흰색의 선으로 남는다.



튼살은 예방도 쉽지 않고 한번 생기면 개선이 힘든 흉터다. 특히 하얗게 변한 후에는 치료효과가 크게 떨어져 난치성 흉터에 속했다. 팔이나 종아리 등 주로 눈에 띄기 쉬운 부위에 많이 생겨 일부 여성들은 튼살을 가리기 위해 여름에도 긴 옷을 착용하는 불편을 감수하기도 한다.



대한의학레이저학회, 튼살 치료법 발표…대상자 85에서 만족할만한 효과..



이렇게 여성들의 골칫거리인 튼살의 효과적인 치료법이 국내 학회에 발표돼 주목을 모으고 있다. 연세스타피부과 이상주 원장은 최근 열린 대한의학레이저학회에 ‘10,600-nm 미세분획 탄산가스레이저를 이용한 튼살 치료’를 주제로 발표해 학술상을 수상했다.



발표한 튼살 레이저 치료법은 튼살에 촘촘한 미세 구멍을 뚫어 새살이 돋게 하는 방식이다. 1회 치료 후 2개월이 지난 시점에 실시된 개선 효과 측정에 따르면 27명 중 2명은 76~100, 21명은 51~75, 4명은 26~50 개선이 되었다. 전체 환자 중 무려 85(23명)에서 50이상 호전된 셈이다. 정상 피부색과 현저히 차이가 나던 튼살의 색감과 울퉁불퉁한 피부질감이 개선된 결과다.



치료에 활용된 탄산가스 레이저인 뉴울트라펄스앙코르 레이저는 빔 크기가 0.12mm정도로, 미세한 선 모양인 튼살에만 정확이 조사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레이저로 미세 구멍을 내면 섬유모세포를 자극하여 새로운 콜라겐과 엘라스틴이 합성되면서 튼살이 개선되고 피부탄력이 증가한다. 튼살은 피부의 상층부가 위축되면서 피부 탄력섬유가 사라져 나타나기 때문에 탄력섬유를 활발하게 재생시키는 것이 치료의 관건이다.



최근에는 스타룩스 레이저 치료법도 주목을 받고 있다. 스타룩스 레이저 또한 튼살에 새살이 돋게 하는 방식이다. 종아리 같은 미세한 부분은 기존 뉴울트라펄스앙코르 레이저가 더 효과적이었다면 스타룩스레이저는 복부 튼살 같은 넓은 면적을 치료하는데 효과적이다. 스타룩스 레이저는 스탬프 방식으로 도장을 찍듯이 치료하는 원리로 레이저가 진피층까지 수직으로 작용하기 때문에 정확하고 깊은 열 에너지 전달이 가능하다는 것이 의료진의 설명이다. 또한 통증이 적고 붓기와 딱지가 거의 생기지 않는다.



연세스타피부과 이상주 원장은 “이전까지 튼살은 치료 과정에서 부작용이 있거나, 치료 자체가 불가능하다고 여겨져 왔는데, 연구 결과 미세 레이저 기술의 발달로 튼살의 효과적인 개선이 가능해졌다”며 “이러한 레이저는 튼살 환자의 발생 부위나 색, 넓이 등 병변 정도에 따라 선택적으로 사용하면 기대 이상의 치료 효과를 거둘 수 있다.”고 설명했다.



튼살을 평소 예방하기 위해서는 급격히 살이 찌는 것을 예방하고, 임신 중이나 성장기에는 보습제로 피부를 촉촉하게 유지하는 등 각별한 노력이 필요하다. 연세스타피부과 이정은 원장은 “샤워 후에는 튼살크림이나 로션으로 마사지를 하면 튼살 예방에 효과적이다. 튼살이 생기기 쉬운 허벅지, 옆구리, 배, 종아리를 중심으로 하면 좋다”고 조언한다. 특히 임산부는 임신 7개월 전후로 배꼽을 중심으로 복부가 많이 트게 되므로 이때부터는 복부 마사지에 집중하는 것이 좋다. (끝)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