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은혜 하의 실종? 치명적인 섹시미 발산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2-21 10:39  

윤은혜 하의 실종? 치명적인 섹시미 발산





[한국경제TV 와우스타 유병철 기자] 배우 윤은혜가 도발적 팜므 파탈로 변신했다.



윤은혜는 21일 발간되는 스타 스타일 매거진 하이컷 화보를 통해 하와이의 이국적인 풍경을 배경으로 치명적인 여인의 매력을 내뿜었다.



윤은혜는 상의를 탈의한 근육질 남자 모델들에게 둘러싸인 밀착 포즈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또 마치 하의를 입지 않은 듯 착각이 드는 아찔한 초미니 쇼츠 차림의 컷에서는 완벽한 각선미를 드러냈다. 이번 화보는 까르띠에의 주얼리와 시계, 가방을 착용해 고급스러우면서도 섹시한 화보를 탄생시켰다.



윤은혜는 이어진 인터뷰에서 ‘2013년 꼭 갖고 싶은 것들과 영화 ‘7번방의 선물감상 후기, 팬심으로 봤을 때 가장 눈에 들어오는 걸그룹 후배들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윤은혜는 2013년 위시리스트로 나만의 작업실남자친구를 꼽으며 남자친구는 항상 미뤄왔던, 생각만 하고 있었던 그런 건데 제가 만들고 싶다고 되는 건 아니더라고 웃으며 말했다.



또 영화 ‘7번방의 선물에 대해선 예승이 역할로 나오는 아역배우(갈소원) 연기에 푹 빠져서 봤다. 양쪽에 매니저들이 앉아 있었는데 둘 다 옆에서 소리 없이 울고 있더라고 말했다.



윤은혜는 요즘 팬의 심정으로 눈여겨보는 걸그룹 후배가 있냐는 질문엔 씨스타 친구들이 워낙 잘하고, 씨스타19도 잘하는 것 같다. 네 명의 조합도 너무나 훌륭한데 둘의 조합도 좋다. 나왔을 때 질리지가 않더라고 말했다.



윤은혜의 이번 화보는 221일 발간되는 하이컷 96호를 통해 만날 수 있으며 화보의 미공개 컷들은 하이컷 온라인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