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감시황] 코스닥 570선 돌파‥5년래 최고치 경신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5-07 17:02  

코스닥 지수가 올해 전고점 570을 돌파하면서 5년여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반면 코스피 지수는 외국인 매물에 발목이 잡혀 이틀째 하락하며 어제보다 0.36% 내린 1954.35로 장을 마쳤습니다.

유가증권 시장에서 개인과 기관은 각각 1539억원, 778억원어치를 사들였지만 외국인은 2165억원을 내다 팔며 나흘째 순매도 행진을 이어갔습니다.

외국인이 유가증권 시장에서 2000억원대 순매도를 한 것은 지난달 19일 2348억원 순매도 이후 처음입니다.

프로그램 매매는 차익거래 567억원 순매수, 비차익거래 183억원 순매도 등 전체 383억원 매수 우위를 기록했습니다.

업종별로는 통신업이 2.74% 상승했으며 섬유의복ㆍ종이목재ㆍ비금속광물 등이 1% 넘게 올랐습니다.

전기전자가 외국인의 매도 공세로 1.15% 하락했으며 운송장비(1.42%),화학(0.17%)은 내림세를 기록했습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은 대체적으로 약세가 이어졌습니다.

삼성전자가 1.39% 하락하며 149만3000원으로 장을 마쳤습니다.

현대차가 2.26% 하락했으며 기아차ㆍ현대모비스도 모두 내렸습니다.

반면 SK텔레콤은 3.39% 올랐습니다.

‘막말파문’ 후폭풍이 이어진 남양유업은 전일 대비 9만6000원(8.58%)이 급락한 102만1000원으로 장을 마감했습니다.

코스닥은 어제보다 1.15% 오른 573.63으로 장을 마쳤습니다.

외국인과 기관이 393억원, 377억원 사들였지만 개인이 726억원 팔았습니다.

코스닥에서는 외국인의 매수세에 CJ오쇼핑이 장중 52주 신고가를 경신했고, GS홈쇼핑도 4.3% 올랐습니다.

1분기 실적을 발표한 SK브로드밴드는 차익 실현 매물에 4.2% 밀려났습니다.

이날 코스닥 시장에서는 8개 상한가를 포함해 총 568개 종목이 올랐고 328개 종목이 하락했습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화는 전 거래일보다 달러당 3.1원 내린 1091.4원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