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5만개의 하트와 함께 꾸민 ‘대.한.민.국 이문세’ 콘서트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6-03 16:23  

[리뷰] 5만개의 하트와 함께 꾸민 ‘대.한.민.국 이문세’ 콘서트



▲ 이문세의 단독콘서트 ‘대.한.민.국 이문세’ (시진 = 무붕)



[한국경제TV 유병철 기자] 뮤지션 이문세가 5만 개의 하트와 함께 음악적 소통의 명품 공연을 연출했다.



지난 1일 오후 8시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올림픽주경기장에서는 이문세의 단독콘서트 ...국 이문세가 열렸다.



이번 콘서트는 올해로 가수 데뷔 만 30년을 맞은 이문세가 지금까지 개최한 단일 공연 중 최대 규모로 약 5만 관객이 함께 했다.



콘서트는 이문세가 무대에 나서 지휘를 하며 팬들과 함께 애국가 제창으로 시작됐다.



이문세는 붉은 노을’, ‘파랑새’, ‘알 수 없는 인생’, ‘난 아직 모르잖아요’, ‘가로수 그늘 아래 서면’, ‘애수’, ‘할 말을 하지 못했죠’, ‘조조할인등 다양한 레퍼토리의 스테이지를 선보였다.







공연 중간에는 5만 관객에게 또 다른 즐거움을 선사했다. ‘이 세상 살아가다 보면전주가 흘러나오며 대형 스크린이 양 옆으로 갈라졌다. 그 사이로 스타 군단 이문세 합창단이 모습을 드러내 팬들을 더욱 즐겁게 했다.



안성기, 박찬호, 양동근, 우지원, 박수홍, 이정, 김태우, 류승완, 노을, 김완선, 이금희. 이수영, 박슬기, 알리, 소냐, 박경림, 가희, 로이킴, 정준영, 에드워드권, 하지영, 허각 등 분야를 망라한 약 30명에 이르는 스타들이 이문세 합창단을 꾸려 무대에 올라 이문세의 히트곡 이 세상 살아가다 보면을 함께 불러 5만 관객들의 박수갈채를 받았다.



이뿐만이 아니었다. 후배 가수 성시경은 소녀, 김범수와 윤도현은 그녀의 웃음소리뿐을 이문세와 콜라보레이션 무대를 펼쳤다. ‘솔로예찬에 맞춰 배우 김규리와 댄스스포츠 선수 박지우는 열정적인 댄스 타임을 선보였다.



이번 콘서트는 대형 무대의 단점을 보완하고자 세 개의 대형 스크린과 객석 분위기를 이끌어줄 조명 설치로 객석의 만족도를 높였다. 무대 중앙과 객석 사이에 배치한 수직이동 무대로 팬들과의 소통에 노력을 기울였으며 수십 명의 댄서와 오케스트라는 초대형 콘서트에 어울리는 화려한 퍼포먼스와 웅장한 사운드를 완성시켰다.







이문세는 대형 공연장으로 멀리서 봐야하는 팬들을 위한 배려도 잊지 않았다. 배 모양의 이동무대에 탑승 깊은 밤을 날아서를 부르며 그라운드를 크게 한 바퀴 돌기도 했다.



공연을 마치고 이문세는 무대를 내려갔지만 팬들은 자리를 지키고 그의 이름을 연호했다. 결국 이문세는 다시 무대에 올라 광화문 연가’, ‘이별이야기’, ‘그대와 영원히로 앙코르 무대를 선사했다.



19984월에 시작한 이문세 독창회10년 동안 300회의 무대를 통해 유료 관객만 40만 명을 동원할 정도로 인기를 얻었다. 2009이문세 붉은 노을로 진화하면서 불굴의 역사를 이어오고 있다 [리뷰] 5만개의 이문세 무대 5만 콘서트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