갱년기 엄마-스트레스 받는 딸, 백수오 효소력으로 활짝 웃자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6-05 15:49  

갱년기 엄마-스트레스 받는 딸, 백수오 효소력으로 활짝 웃자



지치고 힘겨운 삶, 바쁜 현대 여성들에게 위기가 찾아왔다. 마치 제 2의 사춘기처럼 어느 순간 마음을 무너뜨리는 갱년기가 그것이다. 비단 중년 여성들에게만 국한되는 이야기가 아니다. 젊은 여성들도 삶이 고달프고 쓸쓸하긴 마찬가지다.

갱년기 여성들은 시도 때도 없이 붉어지고 화끈거리는 얼굴 탓에 좀처럼 고개를 들 수 없다. 어느 순간부터는 사람이 많은 곳이 꺼려지고 온몸이 쑤시고 무겁다. 마치 어깨에 쇳덩이라도 매달아 놓은 것 같은 기분이다.

병원을 찾는다해도 `나이 들면 다 그래요`라는 의사의 답이 돌아오기 일쑤다. 예전같지 않은 몸상태에 스스로에게 짜증이 나고 잠자리에도 편하게 들지 못한다. 심할 경우 스스로의 인생에 대해 회의감까지 찾아오며 우울증이 생기기도 한다.

젊은 여성들이라 해도 사정은 크게 다르지는 않다. 매달 찾아오는 그날이 되면 컨디션이 엉망이다. 아랫배의 고통에 일상생활이 불가능할 정도이다. 우울해지고 온몸이 쑤시고 속도 더부룩하다. 한시도 마음 놓을 수 없는 무한 경쟁에서 살아남기 위해 몸 챙길 겨를이 없었던 탓이다.

삶에 시달리는 엄마와 딸, 그들을 힘겹게 만드는 갱년기와 생리불순은 여성 호르몬 감소에서 온다. 섬세한 여성의 몸은 호르몬 균형이 조금만 깨져도 말 못할 고통을 겪게 된다.

혹시 이런 증상이 자신에게서 나타난다면, 혹은 우리 엄마나 내 와이프, 딸에게서 나타난다면 `여성 호르몬`에 주목해야 한다.

건강뿐 아니라 무너진 여성으로서의 삶을 다시 일으켜주기 위해 특별한 조치가 필요하다. 그러나 인공적으로 합성된 여성호르몬제를 주입하면 몸 이곳 저곳에 말썽이 생기기 마련이다. 때문에 최근에는 백수오라는 천연 식물이 여성의 몸을 지켜주는 약재로 각광 받고 있다. `동의보감`에도 부인병에 특효를 가진 약재로 소개될 만큼 그 효과가 뛰어나다.

㈜푸른친구들(대표 양윤형)은 `백수오 등 복합추출물`과 곡물효소 분말을 원료로 한 `백수오 효소력(力)`을 출시했다. 백하수오와 속단, 당귀로 구성된 `백수오 등 복합추출물`은 갱년기에 탁월한 성분이다. 수차례의 입상실험으로 입증되어 한국, 미국, 일본에서 특허를 받은 것은 물론 한국 식약청과 미국 FDA의 인증을 받은 검증된 원료이다. 이러한 `백수오 등 복합추출물`에 소화와 흡수를 돕기 위해 곡물발효효소를 더하였다.

나이가 들수록 여성 호르몬뿐 아니라 효소 수치도 떨어진다. `백수오 효소력`은 부족해지는 효소량을 보충하여 우리 몸에 큰 도움을 준다. ㈜푸른친구들 관계자는 "백수오 효소력을 엄마와 딸이 함께 먹기 위해 구입하는 분들이 많다"고 말한다. 갱년기 증상이 신속하게 사라지는 것은 물론 부부 생활까지 긍정적인 효과를 보았다는 것.

엄마가, 딸이, 와이프가 흔들리면 가정 전체가 흔들린다. 누구보다 열심히 가정을 위해 헌신하며 살아온 여성들을 위해 부작용 염려가 따르는 합성 호르몬제가 아닌 `백수오효소력(力)`를 선물하는 것은 어떨까. 위기의 여성들을 구원할 `백수오 효소력(力)` 구입 문의는 전화 02-3477-6235와 홈페이지(www.ilove62.com)를 통해 가능하다.

한국경제TV 와우스타 박정호 기자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