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지우 무장강도, 기관총 들고 교실난입? `터미네이터 변신`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10-01 18:17  

최지우 무장강도, 기관총 들고 교실난입? `터미네이터 변신`

배우 최지우가 기관단총을 들고 무장강도(?)로 돌변했다.



1일 방송될 SBS 드라마 `수상한 가정부`(극본 백운철, 연출 김형식)4회에서는 주인공 박복녀 역을 맡고 있는 최지우가 터미네이터로 변신할 예정이다.

이날 제작진이 공개한 사진을 보면 모자를 깊숙이 눌러 쓴 최지우가 가방에서 기관단총을 꺼내 들고 있다. 그런데 사진의 배경이 되는 장소는 은행이 아니라 뜻밖에도 초등학교 교실이다. 수업시간에 교실로 쳐들어간 최지우가 학생들을 향해 총구를 겨누고 있는 장면이다.

어린 학생들이 공부하는 장소에 총을 들고 나타난 것도 수상하지만 더욱 아이로니컬한 것은 최지우의 무표정한 얼굴이다. 복수에 따르는 분노나 응징의 대가를 보여주려는 결의도 없이 마치 인간로봇처럼 초점 없는 눈빛이다.

원래 박복녀라는 인물이 시키는 일이라면 물불을 가리지 않고 돌격하는 스타일이긴 하지만 이같은 행동은 상상을 초월하는 일이라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혹시 학교 폭력에 시달리는 세결(남다름)이 복녀에게 부탁해서 못된 친구를 혼내주라고 부탁한 것은 아닌지 추측되기도 한다. 극중에서 진짜 총인지 모의 장난감인지도 아리송하다.

20년에 이르는 연기 생활 가운데 최지우가 총을 들고 출연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그동안 김태희 수애 이지아 한혜진 등 많은 여배우들이 영화나 드라마 속 배역에 따라 총을 들고 등장했는데 최지우는 사극이나 첩보물에 출연한 적이 없어 이번이 첫 경험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능숙한 솜씨로 기관단총을 조립하고 탄창을 삽입하는 연기를 보여줘 못하는 게 없는 `만능 해결사` 박복녀 캐릭터의 진수를 발휘했다는 후문이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최지우 터미네이터 변신 기대된다" "최지우 무장강도 터미네이터라니 빵터졌다" "최지우 무장강도 터미네이터 변신? 궁금하다" "최지우 터미네이터 변신 초등학교 교실엔 무슨 일이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사진=SBS)

한국경제TV 양소영 기자

sy7890@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