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헝거게임2`, 스케일 다른 명품 제작진-배우 합류 `눈길`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10-16 11:23  

`헝거게임2`, 스케일 다른 명품 제작진-배우 합류 `눈길`

전세계를 강타한 판타지 액션 블록버스터 `헝거게임`의 후속편 `헝거게임: 캣칭 파이어(이하 헝거게임2)`(프란시스 로렌스 감독, 제니퍼 로렌스 조쉬 허처슨 리암 헴스워스 우디 헤럴슨 주연, 롯데엔터테인먼트 배급)가 화려한 이력을 가진 감독과 제작진 그리고 명품 배우들의 합류로 더욱 강력하고 거대해진 이야기와 스케일을 예고했다.

`헝거게임2`는 헝거게임의 승리로 혁명의 상징이 된 여주인공 캣니스를 없애기 위한 독재국가 `판엠`의 음모로 역대 우승자들을 모은 헝거게임이 개최되면서, 캣니스가 절대권력에 맞서 모두의 운명을 건 거대한 전쟁을 시작하는 과정을 그리게 된다.



감독으로는 `콘스탄틴` `나는 전설이다`를 흥행시킴으로써 블록버스터 전문 감독으로 입지를 다져온 프란시스 로렌스(위 사진 맨 왼쪽)가 새롭게 `헝거게임`의 수장으로 메가폰을 잡았다. 그는 2편인 `캣칭 파이어`뿐만 아니라 3편 `모킹제이`의 감독으로도 확정돼 이미 제작에 들어간 상태다.

새로운 작가진도 화제다. `슬럼독 밀리어네어`로 아카데미 각색상과 골든글로브 각본상을 동시 수상한 각본가 사이몬 뷰포이(위 사진 가운데)와 `미스 리틀 선샤인`으로 역시 아카데미 감독상을 수상한 마이클 안트(위 사진 맨 오른쪽)가 합류해 더욱 탄탄하고 풍성한 스토리를 만들어냈다. 여기에 `캐리비안의 해적` `본 아이덴티티` `오션스 일레븐` 등의 블록버스터를 만든 헐리우드 흥행 보증수표 제작진이 새롭게 투입, 전작 대비 두 배가 넘는 제작비를 투입했다는 후문이다.



2편에 새롭게 등장하는 캐릭터들을 연기한 배우들의 면모도 화려해졌다. `카포티` `마스터` `마지막 4중주` 등 출연하는 작품마다 인상적인 연기를 선보여 온 아카데미 수상 배우 필립 세이무어 호프만(아래 사진 맨 왼쪽)이 `헝거게임`의 새로운 운영자로 합류한다.

또한 역대 우승자들의 대결로 치뤄지는 75주년 헝거게임에 참가하는 새로운 인물 피닉 오데어 역은 `캐리비안의 해적: 낯선 조류` `스노우 화이트 앤 더 헌츠맨`으로 얼굴을 알린 헐리우드의 라이징 스타 샘 클라플린(아래 사진 가운데)이 맡는다. 또한 `헝거게임: 캣칭 파이어`에 이어 제작 중인 `헝거게임: 모킹제이-파트1`과 `헝거게임: 모킹제이-파트2`에서는 최고의 여배우 줄리안 무어(아래 사진 맨 오른쪽)가 대통령 역을 맡는다. `헝거게임`의 두 번째 이야기 `헝거게임: 캣칭 파이어`는 다음달 21일 한국에서 세계 최초로 개봉된다.

한국경제TV 이예은 기자

yeeuney@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