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차드 기어 `망가졌나?` 섹시 패셔니스타 포스 어디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10-22 11:53  

리차드 기어 `망가졌나?` 섹시 패셔니스타 포스 어디로?



최근 아내 캐리 로웰과의 이혼 소식을 알려 할리우드를 떠들썩하게 한 미중년 스타 리차드 기어(64)의 확 달라진 스타일이 전세계 팬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미국 연예주간지 `피플(People)`은 21일 새 영화 `프래니(Franny)` 촬영에 한창인 리차드 기어의 모습을 공개했다. 살짝 살이 찐 듯한 모습과 길게 기른 헤어스타일, 턱수염은 예전의 샤프한 모습과는 전혀 다른 분위기이다. 특히 패셔니스타로서의 위엄이 완전히 사라졌다.

다소 촌스러운 복장에 노란색 행커치프, 빨간색 스카프로 멋을 낸 모습은 과거의 섹시한 미중년 스타와는 거리가 멀다.

네티즌들은 "리차드 기어, 이제 완전히 할아버지네" "리차드 기어, 대체 무슨 캐릭터기에 저런 모습?" "리차드 기어, 언뜻 보면 이혼에 충격받은 줄 알겠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물론 리차드 기어가 완전히 `망가진` 것은 아니다. 그는 현재 다코다 패닝 등 젊은 배우들과 함께 촬영 중인 사 영화 `프래니(Franny)` 속 캐릭터 변신을 위해 이같은 변신을 감행한 것으로 알려져, 팬들을 안심하게 했다. (사진=영화 `시크릿` 속 리차드 기어)

한국경제TV 이예은 기자

yeeuney@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