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호 박신혜, 빨랫줄 러브라인 `두근두근 애틋 달달`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10-23 17:58  

이민호 박신혜, 빨랫줄 러브라인 `두근두근 애틋 달달`

배우 이민호와 박신혜의 빨랫줄 러브라인이 포착돼 화제다.



이민호와 박신혜는 23일 방송될 SBS 드라마 `상속자들`(극본 김은숙, 연출 강신효) 5회에서 하얗게 나부끼는 빨래 사이에서 펼쳐지는 `순백의 로맨스`를 그려낸다.

극중 빨래터에서 곤히 잠든 차은상(박신혜)과 무언의 흑기사 자태로 차은상을 지켜보는 김탄(이민호)의 모습을 선보이는 것. 이민호의 단단하고 깊은 눈빛과 잠에서 깬 박신혜의 아련한 눈망울을 통해 쉽사리 표현할 수 없는 마음을 설핏 내비치는 `극세사 로코 연기`를 선보였다.

이민호와 박신혜의 영화 속 한 장면 같은 `빨랫줄 러브라인`은 지난 15일 경기도 양평에 위치한 야외세트장에서 이뤄졌다. 두 사람은 눈빛으로만 감정을 표현해내야 했던 이날 차분한 모습으로 감정선에 집중하며 치밀한 리허설을 진행했다.

촬영이 시작되자 이민호와 박신혜는 흰 천을 사이에 두고 각각 상반된 표정으로 첫사랑의 느낌과도 같은 로맨틱한 장면을 연출했다. 이민호는 심장을 조이는 것 같은 뜨거운 눈빛을 발산했고, 박신혜는 사랑스럽고도 달달한 모습으로 싱그러운 매력을 표출했던 터. 특히 의자에 앉아서 졸고 있는 박신혜를 묵묵히 쳐다보고만 있는 이민호의 모습이 현장을 일순 숨죽이게 만들었다는 귀띔.

그런가하면 이민호는 "촬영장에 가는 순간부터 나 스스로를 김탄으로 생각하고 연기하고 있다. 극중에서 만나게 되는 다른 배우들을 대할 때도 극중 김탄이 그 인물에 대해 느끼는 감정으로 대하려고 노력하고 있다"며 "특히 이 장면에서는 은상에게 특별한 감정을 갖게 된 김탄이 고단하게 잠든 은상을 바라보는 마음을 표현하려고 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제작사 화앤담픽처스 측은 "이민호와 박신혜는 회를 거듭할수록 물오른 호흡으로 최고의 명장면들을 완성시키고 있다. 이젠 두 사람이 함께 서 있는 모습만 봐도 가슴이 설레인다"며 "이민호와 박신혜를 비롯해 배우들이 본격적으로 선보이게 될 `격정 하이틴 로맨스`를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이민호 박신혜 오늘도 기대된다" "이민호 박신혜 두근두근 빨랫줄 러브라인" "이민호 박신혜 케미 대박" "이민호 박신혜 `상속자들` 오늘도 본방사수" "이민호 박신혜 빨랫줄 러브라인 벌써부터 기다려져~"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상속자들` 5회는 23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사진=화앤담픽처스)

한국경제TV 양소영 기자

sy7890@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