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시후 옥택연 이준, 88라인 스크린 장악 `女心 술렁`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10-28 09:39  

김시후 옥택연 이준, 88라인 스크린 장악 `女心 술렁`

배우 김시후 옥택연 김수현 이준 등 1988년생 배우들이 스크린을 장악했다.



먼저 영화 `써니` `친절한 금자씨` KBS2 드라마 `사랑비`로 다채로운 매력을 뽐내왔던 김시후는 영화 `소녀`를 통해 순수해서 더욱 잔혹한 사랑을 하게 되는 소년 윤수로 출연해 호평을 얻고 있다.

24일 개봉된 영화 `배우는 배우다`를 통해 스크린 주연 데뷔를 성공리에 마친 이준은 한 순간에 성공하게 된 톱스타가 나락으로 떨어지는 모습을 연기해 호응을 얻고 있으며 내달 21일 개봉될 영화 `결혼전야`에서 이연희와 결혼 직전의 7년 차 연애 커플을 연기한 옥택연도 관심의 대상이 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영화 `은밀하게 위대하게`로 스크린을 평정했던 김수현은 올해 12월 방송예정인 SBS 드라마 `별에서 온 남자`를 통해 400년 전 지구에 떨어진 외계남 도민준 역을 맡아 대세 임을 입증했으며 박서준 이지훈 이수혁 등 1988년생 88라인의 활약이 주목되며 여성 관객들의 마음을 술렁이게 하고 있다.



한국경제TV 최민지 기자

min@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