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 심해구조물설치선 기술대상 우수상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11-13 11:42  

대우조선, 심해구조물설치선 기술대상 우수상

대우조선해양(www.dsme.co.kr 사장 고재호)의`심해구조물설치선`이 2013년 대한민국 우수 기술로 선정됐습니다.

대우조선해양은 자사의 `심해구조물설치선`이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산업기술진흥원이 주관하는 `2013 대한민국기술대상`에서 우수상(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습니다.

대한민국기술대상은 국내에서 개발돼 상용화에 성공한 개발품 가운데 기술적 성과가 뛰어나고, 국내산업에 미치는 영향력이 큰 기술을 선정해 시상하는 상입니다.

심해저구조물설치선은 해저 파이프나 해양플랜트와 같이, 심해에서 사용되는 원유채취설비의 설치 및 해체를 담당하는 선박입니다.



대한민국기술대상에 선정된 이번 선박은 대우조선해양이 네덜란드 해양 구조물 운송 설치 및 해체 전문 업체인 히레마(Heerema Offshore Services B.V.) 사로부터 지난 2012년 수주한 것으로, 기존 모델에 비해 진일보 한 기술이 적용됐습니다.

15대의 펌프를 통해 선박의 중심을 원하는 범위 내에서 정교하게 제어할 수 있는 자동위치제어 시스템(DPS; Dynamic Positioning System)이 세계 최초로 적용됐고 4천 톤 이상을 들 수 있는 크레인과 파이프 부설 작업이 가능한 타워가 설치되어, 최대 3천 미터 수심의 심해에서 중량물 운반 및 해저파이프 설치 작업을 동시에 수행할 수 있습니다.

산업통산부는 "심해저 유전 개발의 가속화로 관련 설비의 설치 및 해체 작업이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파도가 치는 해상에서도 육지에서와 같이 작업할 수 있는 선박을 건조했다는 점을 고려했다"고 수상배경을 밝혔습니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 "주력 사업인 해양부문 제품의 기술력을 인정받아 기쁘다"면서, "기술이 곧 제품과 회사의 경쟁력으로 직결된다는 마음가짐 하에 최고의 기술력 확보를 위해 앞으로도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