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지원-최민수, 늘씬해 보이는 한겨울 스타일링 조언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11-13 18:07  

하지원-최민수, 늘씬해 보이는 한겨울 스타일링 조언

올해 처음으로 영하의 기온을 보인 지난 11일을 기점으로 본격적인 겨울이 시작됐다. 살을 에는 듯한 겨울 날씨를 예상하고 다운 재킷을 찾는 사람들이 많다. 최근에는 젊은 층 사이에서 아웃도어 열풍이 불면서 보온성과 캐주얼한 디자인을 강조한 스타일이 주목 받고 있다.

노스케이프(NorthCape)는 모델 하지원과 최민수의 모델 컷을 통해 감각적인 디자인과 색상의 다운 재킷을 활용해 등산, 캠핑 등 아웃도어는 물론 일상생활에서도 세련되게 연출 가능한 ‘어반 아웃도어 룩’을 제안했다.

■ 화려한 패턴의 다운재킷 + 톤 다운된 패딩 스커트 = 발랄하고 날씬하게!



도심에서 아웃도어 룩을 연출할 때는 보온성만큼이나 세련된 디자인과 색상이 중요한 구매 고려 요소이다. 고급스럽고 화려한 패턴을 적용한 다운재킷은 개성적인 스타일 연출이 가능해 아웃도어와 일상생활에서 활용도가 높다.

하지원은 화려한 패턴의 수채화 프린트 미들 다운 재킷에 톤 다운된 컬러와 심플한 디자인의 이너, 패딩 소재의 스커트를 레깅스와 함께 매치해 보온성 확보는 물론 각선미를 강조해 날씬해 보이는 스타일을 완성했다.

■ 사파리 봄버 스타일 재킷 + 비즈니스룩 = 출퇴근 시에도 시크하고 따뜻하게!



직장인의 경우 아침, 저녁 출퇴근 길만큼 다운재킷의 필요성이 절실해질 때가 없다. 최근에는 아웃도어와 일상복의 경계가 흐릿해지면서 슈트 또는 비즈니스 룩에도 매치할 수 있는 비즈 아웃도어 룩이 주목 받고 있다.

클래식한 슈트에는 같은 컬러 계열의 다운 재킷을 매치하면 세련된 톤온톤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조금 더 편안한 복장에는 브라운, 카키, 네이비 등 톤 다운된 컬러와 엉덩이를 살짝 덮는 길이의 사파리형 다운 재킷을 매치해 보온성과 실용성을 모두 잡을 수 있다.

최민수는 코듀로이 패치와 풍성한 라쿤 트리밍 후드로 캐주얼한 느낌을 강화한 라쿤 봄버 헤비 다운 재킷에 카키 컬러 스웨터로 따뜻한 겨울 스타일을 연출했다. 엉덩이를 덮는 길이가 캐주얼하면서도 진지해 보인다.

■ 긴 기장 다운 재킷 + 원피스 = 따뜻하고 여성스럽게!



여성들에게 엉덩이를 덮는 길이의 다운 재킷은 겨울철 찬바람을 효과적으로 차단하는 것은 물론 허리 라인을 강조하고 바디 라인을 드러내 더욱 키가 크고 날씬해 보이는 장점이 있다.

슬림한 피팅감을 강조하는 롱 재킷을 몸에 붙는 니트 소재의 원피스와 함께 매치하면 둔하지 않으면서 여성스러운 스타일링을 완성할 수 있다. 춥다고 해서 두꺼운 옷으로 꽁꽁 싸매기보다는 보온성이 뛰어난 소재와 길이감, 몸매를 강조하는 슬림한 디자인의 아이템을 믹스매치하는 것이 현명하다.

하지원은 소매의 체크 프린트 원단과 앞부분 토글 단추 포인트가 돋보이는 그레이스 네오 Ⅱ 다운 재킷으로 포근하고 여성스러운 느낌을 강조했다. 겨울을 겨냥한 배색형 원피스는 보온성이 뛰어난 소재에, 따뜻한 느낌을 주는 옐로우 또는 와인 컬러를 배색 포인트로 적용해 날씬하면서 포근한 느낌을 준다.(사진=노스케이프)

한국경제TV 이예은 기자

yeeuney@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