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전기차 '쏘울EV' 세계 최초 공개

조현석 

입력 2014-02-07 09:36  



기아자동차가 전기차 `쏘울 EV`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습니다.

기아차는 6일(현지시간) 미국 시카고 맥코믹 플레이스(McCormick Place)에서 열린 `2014 시카고 오토쇼(2014 Chicago Auto Show)`에서 전기차 `쏘울 EV`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고 밝혔습니다.

`쏘울 EV`는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h에 도달하는데 12초 이내로 걸리며, 81.4kW급 전기모터가 장착돼 최대출력은 109마력(ps), 최대 토크는 약 29kgf·m의 동력 성능을 갖췄습니다.

`쏘울 EV`에는 27kWh의 고용량 리튬이온 배터리가 장착돼 1회 충전으로 약 148km(국내 복합연비 평가기준 자체 실험결과)까지 주행이 가능하며 100KW 충전기로 급속 충전할 경우 약 25분, 240V 완속 충전기로 충전할 경우 5시간 이내로 소요됩니다.

기아차는 "`쏘울 EV`는 기아차 친환경 기술의 집약체"라며 "쏘울이 가진 독특한 스타일과 뛰어난 실용성을 모두 계승한 `쏘울 EV`의 출시로 친환경차 시장에서 기아차의 위상을 더 높이겠다"고 말했습니다.

기아차는 `쏘울 EV`를 올해 상반기 중 국내에 출시하고, 3분기 중 미국에 출시할 예정입니다.

`쏘울 EV`는 바이오 소재 적용 중량이 23.9kg로 단일 차량 세계 최고 수준이며, 직물시트 차량 기준으로 식물유래 탄소(C14) 함량비가 10%인 점 등을 인정 받아 미국 UL사로부터 환경마크(Environmental Claim Validation)를 획득한 바 있습니다.

이와함께 기아차는 이번 모터쇼에 지난 해 11월 국내에 출시된 `K5 하이브리드 500h(현지명: 옵티마 하이브리드)`와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도입한 콘셉트카 `니로(Niro)`를 북미 최초로 공개해 관람객들의 관심을 모았습니다.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