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스텔 공급 뜸한 지역 … ‘내가 제일 잘 나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4-06-02 08:45  





- 오피스텔 공급 부족지역 공실률 걱정 없어 안정적인 투자처로 인기

- 지난 10년 동안 중랑구에 분양된 오피스텔은 463실로 공급 턱없이 부족해

- 5월 서울시 중랑구 상봉터미널 맞은 편에 분양예정인 ‘상봉 써너스빌 에코’ 주목



최근 오피스텔 투자 시장은 공급 과잉으로 수익률 하락, 공실률이 문제가 되면서 고전하고 있지만 공급이 뜸한 지역에서는 높은 계약률을 기록하는 등 수익형 부동산에 대한 인기가 여전하다.



이에 최근 부동산업계에서는 오피스텔 투자처로 상봉·망우지역을 꼽고 있다. 이 지역은 최근 상업시설이 밀집하고 우수한 교통 환경 탓에 1~2인 가구 대상의 소형 주거상품이 필요한 곳이지만 공급 실적은 저조하기 때문이다.



부동산 114의 REPS 통계에 따르면 지난 10년간(2004~2014년) 서울에 분양된 오피스텔 공급량은 서울 25개구에서 총 6만5808실이 나왔다. 하지만 같은 기간 중랑구에 분양된 오피스텔은 463실로 서울에 공급된 오피스텔(6만5808실)에 1% 수준에도 못 미친다.



오피스텔 공급부족이 시세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실제 지난 2005년 분양된 망우동 써너스빌 리젠시의 경우 주거용 오피스텔로 전용 59㎡ 분양가는 1억7700만원 이었다. 하지만 현재 매물은 2억2500~2억3500만원(네이버 부동산 기준)으로 오피스텔 임에도 프리미엄이 5000만원 이상 붙어 있는 상태다.



수익률도 나쁘지 않다. 보증금은 최소 2000만원, 월세는 100만원까지 받아 수익률이 5.5~5.8% 수준이다.



이처럼 공급 부족지역은 대기 수요가 많아 좋은 투자처로 꼽히는 만큼, 5월 중랑구에 분양 준비중인 ‘상봉 써너스빌 에코’가 투자자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서울시 중랑구 망우동 508-2 외 일대에 5월 분양예정인 ‘상봉 써너스빌 에코’는 지하 2층~지상 19층, 총 306실, 1개 동 규모다. 공급되는 면적은 전용 기준으로 18㎡(304실)와 17㎡(2실) 2개 타입이다. 2개 타입 모두 소비자들의 선호도가 가장 높은 초소형으로 소비자들의 높은 인기가 예상된다.



특히 이 오피스텔은 7호선·중앙선·경춘선 등을 이용할 수 있는 상봉역과 망우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는 역세권 오피스텔이다. 이 노선을 이용하면 강남권은 물론 서울 도심권으로 이동이 편리하다.



또 대형 할인매장인 코스트코를 비롯해 이마트 상봉점이 위치했으며 지난해 말 상봉동 이노시티 개점과 함께 홈플러스 상봉점이 오픈 하는 등 상봉·망우지역에만 대형 할인매장 3곳이 위치해 있다. 여기에 패션 쇼핑몰 엔터식스도 문을 열어 원스톱 생활이 가능하다.



도심에 들어서는 오피스텔로는 드물게 입주민들의 쾌적한 주거환경을 위해 정원 및 공원계획이 많다. 먼저 출입구와 대로변 방면으로 소나무와 느티나무를 통한 공원으로 꾸며질 예정이다. 3층도 데크를 설치 하는 등 정원으로 꾸민다는 계획이다. 모델하우스는 오는 23일(금) 오픈 예정이며 현장 인근(서울시 중랑구 상봉동 83-7)에 위치한다. 입주는 2016년 예정이다. 시공은 (주)효성에서 한다.



분양문의 : 1566-0090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