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홍철 미래의 2세에게 "겁나서 피하면 되는 것은 없다" 진솔한 조언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4-06-15 09:57   수정 2014-06-15 09:57

노홍철 미래의 2세에게 "겁나서 피하면 되는 것은 없다" 진솔한 조언

방송인 노홍철이 미래의 2세에게 남긴 영상이 화제다.



노홍철은 13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스위스로 여행을 떠나 미니캠코더를 손에 쥐고 패러글라이딩에 도전했다.

그는 "앞으로 10년 후의 나는 어떤 변화가 있을까 생각했다"며 "가족이 생기지 않을까 싶다. 내 2세와 부인에게 영상 편지를 남겨주고 싶다"고 말했다.

노홍철은 "사랑하는 나의 전부, 나의 2세. 아빠는 지금 알프스 산맥에서 하늘을 날고 있다"고 영상편지를 시작했다.

이어 "세상을 살다보면 겁나는 일도 많을 거다. 겁나서 피하면 되는 것이 없더라"며 "지금 이 순간도 아빠는 도전이다. 너도 무엇이든 도전하고 그 너머에 있는 아름다운 순간을 맛보길 바란다"고 진솔한 이야기를 이어갔다.

노홍철은 "작은 바람이 있다면, 너랑 꼭 이곳에 와보고 싶고 이 느낌을 너에게 경험하게 해주고 싶다"며 "많이 사랑하고 이 세상에 나와 줘서 고맙다. 너를 응원한다"고 말하며 영상편지를 마무리 지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노홍철 미래의 2세에게 동영상 슬프다" "노홍철 미래의 2세에게 동영상에서 부모님의 마음이 느껴진다" "노홍철 미래의 2세에게 동영상 보니 눈물이 나더라" 등의 반응을 보였다.(사진=MBC `나 혼자 산다` 화면 캡처)

한국경제TV 블루뉴스 김지원 기자

news@bluenews.co.kr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