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경꾼 일지’ 정일우, 박진감 넘치는 흑백 스틸 공개에 ‘드라마 맞아? 여심 흔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4-08-04 02:17  

‘야경꾼 일지’ 정일우, 박진감 넘치는 흑백 스틸 공개에 ‘드라마 맞아? 여심 흔들~’



‘야경꾼 일지’ 정일우의 영화 속 한 장면 같은 흑백 스틸이 공개돼 화제다.

조선시대 퇴마사 ‘야경꾼’이라는 색다른 소재로 올 여름을 강타할 최고의 기대작 MBC새 월화특별기획 ‘야경꾼 일지’(연출 이주환, 극본 유동윤·방지영, 제작 래몽래인)의 흑백 스틸을 공개돼 화제를 모으고 있다. 마치 영화 속 한 장면을 그대로 옮겨놓은 듯한 정일우의 흑백 스틸로 새로운 판타지 사극의 문을 열 드라마 ‘야경꾼 일지’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흑백의 스틸은 마치 박진감 넘치는 영화 속 한 장면을 보는 듯한 강렬한 느낌이 압권이다. 정일우는 아수라장이 된 듯, 혼란에 빠져 황급히 도망치는 사람들 속 급박한 상황을 생생히 표현해내 눈길을 사로잡는다. 더불어 카리스마 넘치는 강렬한 눈빛에 흑백사진이 자아내는 묵직한 무게감과 범접할 수 없는 아우라로 분위기를 압도하는 정일우의 모습이 담긴 사진까지 더해져 보는 이의 마음을 더욱 설레게 한다.

정일우의 흑백 스틸을 접한 누리꾼들은 "정일우 흑백사진, 진짜 영화 속 한 장면 같다" "정일우 카리스마 대박 완전 멋있다" "야경꾼 일지 드디어 첫 방송!" “이 영화 같은 장면을 아경꾼 일지에서 볼 수 있는 건가요? 설렌다~”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며 흑백 스틸에 대한 감탄과 하루 앞으로 다가온 ‘야경꾼 일지’ 첫 방송에 대한 부푼 기대를 드러냈다.

한편, 정일우는 ‘야경꾼 일지’에서 어린 시절의 상처를 ‘불량왕자’라는 별명 아래 감추고 살아가지만 ‘야경꾼’이 되어 귀신으로부터 백성들을 구하고 적통왕자로 성장해 가는 조선 유일의 퇴마왕자 ‘이린’역을 맡아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올 여름 조선시대 퇴마사 ‘야경꾼’이라는 색다르고 독특한 소재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공략할 판타지 로맨스 활극 ‘야경꾼 일지’는 오늘 저녁 8월 4일 밤 10시에 첫 방송 된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