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교 찾은 김우중 전 회장 특강 `뭉클`··"비록 세계경영 완성 못했지만"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4-10-02 17:21  

모교 찾은 김우중 전 회장 특강 `뭉클`··"비록 세계경영 완성 못했지만"





`김우중 전 회장 특강`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이 모교인 연세대학교를 찾아 후배들에게 조언을 건냈다.

김우중(78) 전 대우그룹 회장은 2일 오전 연세대 대우관에서 열린 `연세대 상경대학 창립 100주년 기념 초청특강`에서 "후배 세대에게 자랑스러운 `선진 한국`을 물려주고 싶었지만 우리는 아직 선진국에 진입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선배 세대로서 이 점을 미안하고 부끄럽게 생각합니다."라며 미안함을 전했다.

연세대 경제학과 56학번인 김우중 전 회장은 원주캠퍼스 부지를 기증하는 등 모교에 대한 후원을 아끼지 않았지만, 이처럼 공개 강연을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김우중 회장은 "오랜만에 교정에 들어서니 감회가 새롭다"며 "밤늦은 시간에 도서관에서 나와 백양로에 서서 멀리 하늘을 쳐다보면 마치 세상이 전부 내 것인 것처럼 자신감이 충만해졌었다"며 학창시절을 회상하기도 했다.

김우중 전 회장은 "비록 나는 `세계경영`을 완성하지 못했지만, 대신 여러분이 해외로 눈을 돌려 `제2의 창업세대`가 돼 더 큰 꿈을 완성해달라"고 당부했다.

이를 위해 김우중 전 회장은 전현직 대우그룹 임직원으로 구성된 대우세계경영연구회의 `글로벌 YBM(Young Business Managers, 청년사업가)` 프로그램을 통해 직접 학생들과 베트남, 미얀마, 인도네시아 등의 경영 현장을 다니며 멘토링을 해줄 계획이다.

강연을 마치며 김우중 전 회장은 "앞으로 후배 여러분께서는 연세인의 자부심을 가지고 세계를 무대로 경쟁력을 쌓아 나가 달라"며 덧붙였다.

`김우중 전 회장 특강` 소식에 네티즌들은 "`김우중 전 회장 특강` 대우그룹 아쉽다" "`김우중 전 회장 특강` 대우가 안망했어야 되는데" "`김우중 전 회장 특강` 김우중 대단하다" "`김우중 전 회장 특강` 정치적 희생양이지" 등 반응을 보였다. (사진=연합뉴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