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경꾼 일지’ 사면초가 정윤호, 이재용과 전면전 예고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4-10-07 13:15  

‘야경꾼 일지’ 사면초가 정윤호, 이재용과 전면전 예고



‘야경꾼 일지’ 정윤호가 위기에 처했다.

동 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하며 월화극 강자로 우뚝 선 MBC 월화특별기획 ‘야경꾼 일지’(이주환·윤지훈 연출 유동윤·방지영 극본 래몽래인 제작) 측은 7일 위기에 빠진 무석(정윤호 분)을 담은 스틸을 공개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다른 야경꾼들은 어디 갔는지 나홀로 궁궐에 입궐한 무석은 궁궐에게 칼로 무장한 군사들과 마주하게 된다. 무석의 목을 향해 칼을 겨누는 군사들에 맞서 무석 역시 칼을 빼들고 누군가를 향해 칼을 겨눈 모습. 특히 그의 눈은 마치 불길이 일 듯 이글이글 타오르고 있어 그가 분노한 정도를 짐작케 해 더욱 심박수를 높이고 있다.

무석의 날 선 칼 끝이 향한 곳에는 비릿한 미소를 짓는 박수종(이재용 분)이 우뚝 서 있어 눈길을 끈다. 지난 19부 방송 말미 박수종은 기산군(김흥수 분)의 광증을 핑계대며 군사를 일으켜 궁궐을 장악해 앞으로 펼쳐질 긴박한 전개에 불을 붙였다.

무엇보다 기산군에 대한 충심으로 가득 찬 무석에게 박수종의 이 같은 행동은 참을 수 없는 분노를 불러 오는 것으로, 마주 선 두 사람이 자신이 지키고자 하는 것과 자신이 갖고자 하는 것을 걸고 피도 눈물도 없는 혈투를 펼칠 것을 예고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한편, ‘야경꾼 일지’는 조선시대를 배경으로 귀신을 부정하는 자와 귀신을 이용하려는 자, 그리고 귀신을 물리치려는 자, 세 개의 세력 사이에서 펼쳐지는 이야기를 경쾌한 감각으로 그려낸 판타지 로맨스 활극. 야경술, 액션 등 화려한 볼거리로 귀신 잡는 사극의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하며 시청자들에게 큰 재미를 주고 있는 월화극 강자 ‘야경꾼 일지’는 오늘(7일) 밤 10시 20부가 방송된다.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