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한 머라이어캐리, 20분 지각+저음으로 노래? 혹평 쏟아져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4-10-09 16:02  

내한 머라이어캐리, 20분 지각+저음으로 노래? 혹평 쏟아져



머라이어 캐리의 내한 공연이 화제다.

지난 8일 머라이어 캐리는 서울 잠실 올림픽공원 88잔디마당에서 `롯데월드몰 어메이징 콘서트 머라이어 캐리 내한공연`을 진행했다.

세계적인 팝스타의 한국 방문에 1만2000여개의 객석은 관객들로 꽉찼지만, 머라이어 캐리의 내한 공연에 혹평이 쏟아지고 있는 것.

이날 머라이어 캐리는 예정된 시간보다 20여분 늦게 등장했고, 히트곡 `이모션(Emotion)`을 모두 저음으로 불렀다.

또한 R&B 발라드 `마이 올(My all)` 역시 웅얼거리는 듯한 목소리로 불러 팬들을 실망시켰다.

뿐만 아니라 공연이 끝난 후 머라이어 캐리는 팬들의 앙코르 요청에도 별다른 인사 없이 퇴장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누리꾼들은 "내한 머라이어캐리", "내한 머라이어캐리 실망이다", "내한 머라이어캐리, 이럴려고 한국 온 건가", "내한 머라이어캐리, 돌고래 창법 어디갔어", "내한 머라이어캐리, 예전의 실력이 아니다", "내한 머라이어캐리, 다신 안 가" 등 반응을 보였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