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장 기성용?` 슈틸리케 선택…한국 파라과이 중계, 산타크루스 선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4-10-10 19:43  

`주장 기성용?` 슈틸리케 선택…한국 파라과이 중계, 산타크루스 선발

▲`데이비드 키` 기성용(25, 스완지)이 대표팀에서 캡틴으로 거듭났다. (사진=스완지시티)


축구팬들 "슈틸리케 감독 데뷔전 기대된다"

`데이비드 키` 기성용(25, 스완지)이 대표팀에서 캡틴으로 거듭났다.

한국대표팀 새 사령탑 울리 슈틸리케 감독(59)은 한국 파라과이전을 하루 앞둔 9일 경기 화성 롤링힐스호텔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기성용을 주장으로 선임한다”고 밝혔다.

이로써 기성용은 2008년 요르단전을 통해 A매치에 데뷔한 이후 6년 만에 첫 캡틴 역할을 수행하게 됐다.

슈틸리케 감독이 기성용을 주장으로 낙점하자 여러 분석이 나오고 있다. 슈틸리케 감독은 지난 7~8일 파주 NFC에서 소집 훈련을 지켜본 뒤 공수에 직접 관여하는 기성용에게 주장 임무를 부여했다. 기성용이 그라운드 안팎에서 선후배들의 징검다리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는 분석이다.

대표팀엔 이동국(35)을 비롯해 곽태휘(34), 차두리(33) 등 30대 선배들이 있다. 막내 손흥민(22)과는 10살 이상 차이난다. 붙임성 있는 성격의 기성용이 중간에서 대표팀 융화에 힘을 보탤 것으로 보인다.

기성용은 영어에 능통한데다 한국대표팀 전술 핵심이라 슈틸리케 감독의 결단에 힘을 실어준 것으로 보인다.

한편 슈틸리케 감독이 이끄는 한국대표팀이 10일 오후 8시 천안종합운동장에서 파라과이의 A매치 평가전을 치른다.

파라과이는 탄탄한 수비와 역습이 돋보이는 팀이다. 바이에른 뮌헨과 맨체스터 시티 등에서 활약한 로케 산타크루스(33·말라가)가 선발 출장할 예정이다. MBC가 10일 오후 7시 50분부터 단독 생중계한다.

기성용 주장, 슈틸리케 감독 데뷔전 한국 파라과이 중계, 산타크루스 선발 소식을 접한 축구팬들은 “기성용 주장, 슈틸리케 감독 데뷔전 한국 파라과이 중계, 산타크루스 선발 박빙의 승부 예상한다” “기성용 주장, 슈틸리케 감독 데뷔전 한국 파라과이 중계, 산타크루스 선발 본방사수” “기성용 주장, 슈틸리케 감독 데뷔전 한국 파라과이 중계, 산타크루스 선발 화끈한 공격축구 기대한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