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용화 솔로 출격에.. 씨엔블루 멤버들 반응은? "우리 앨범보다 더 열심히 한 거?"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5-01-20 14:32  

정용화 솔로 출격에.. 씨엔블루 멤버들 반응은? "우리 앨범보다 더 열심히 한 거?"

정용화 솔로 출격에.. 씨엔블루 멤버들 반응은? "우리 앨범보다 더 열심히 한 거?"



(사진= 정용화 솔로 데뷔)

솔로로 나선 정용화가 "민혁이 씨엔블루 때보다 더 열심히하고 노력이 들어간 것 같다고 투정부렸다"라고 말했다.



정용화는 지난 19일 오후 서울 강남구 대치동 마리아칼라스홀에서 첫 번째 솔로앨범 `어느 멋진 날` 발표 기념 프라이빗 쇼케이스를 개최, 솔로앨범에 대한 멤버들의 반응을 묻는 질문에 이 같이 답했다.



이날 정용화는 "녹음할 때마다 민혁이와 종현이가 어떻게 알고 녹음실에 찾아오더라. 뭔가 견제하는 느낌으로"라며 "녹음하고 믹스가 됐을 때 나도 받으려고 하면 벌써 민혁이가 듣더라"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민혁이가 `우리 앨범보다 더 열심히 한 거 아니냐`고 하더라. 내가 하고 싶은 것을 했다고 했다. `우리랑 했을 때보다 더 열심히 했고, 노력이 더 느껴진다`고 투정부렸다. 정말 아니라고 말하고 싶다"라면서, "솔로앨범이 나오고 나서 씨엔블루 노래를 만들면 더 잘할 수 있을 것 같은 계기가 됐다"라고 강조했다.



또 정용화는 씨엔블루 음악의 색깔과 솔로곡의 차이에 대해 "사실 억지로 큰 변화를 줘야하나라는 생각을 초반에 했었다. 가장 다른 것은 아무래도 그냥 기본적으로 비주얼로 봤을 때는 악기를 안 하는 거다. 밴드가 뒤에 있으면 씨엔블루와 차이점이 없으니까. 악기를 놓고 하는 음악을 만들자다"라며 "내가 요즘 감성 자체가 발라드 감성이더라. 그런 느낌 자체가 다른 것 같다. 음악 자체도 다르다고 생각한다"라고 설명했다.



`어느 멋진 날`은 정용화가 발표하는 첫 번째 솔로앨범으로 동명의 타이틀을 포함해 총 10곡이 수록, 정용화가 전곡 작사와 작곡에 참여하며 자신의 이야기를 진솔하게 노래했다. 윤도현과 양동근, 버벌진트, 대만 스타 임준걸, 미국의 블루스 기타리스트 피터 말릭 등과의 협업으로 더욱 다채로운 음악을 담아냈다.



이날 처음으로 공개된 타이틀곡 `어느 멋진 날`은 기존의 음악과는 다른 스타일의 곡을 만들고 싶다는 정용화의 고민이 담겨 있는 곡으로, 제목과 달리 이별 후 혼자 남겨진 날들을 덤덤하게 풀어 쓴 역설적인 가사가 인상적인 곡이다. 뮤직비디오는 배우들의 호연과 감성적인 영상미를 바탕으로 한 연인의 사랑 이야기는 물론 가슴 아픈 이별까지 담으면서 아련한 곡의 감성을 극대화시켰다.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정용화, 매우 기대된다" "정용화, 어느 멋진 날 들어봐야겠다" "정용화, 곡의 감성이 뛰어난 것 같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출처= FNC엔터테인먼트)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