갱스터 느와르 연극 ‘카포네 트릴로지’, 프리뷰 매진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5-06-04 10:24  

갱스터 느와르 연극 ‘카포네 트릴로지’, 프리뷰 매진



연극 ‘카포네 트릴로지’가 6월 3일 프리뷰 티켓 오픈에서 1분 만에 6회차(600석)를 전석 매진시켰다.

작품은 에딘버러 프린지 페스티벌에서 지난 2년간 매진을 기록하며 호평 받았다. 연극은 시카고 렉싱턴 호텔의 비좁은 방 661호에서 각각 1923년, 1934년, 1943년에 일어난 세 가지 사건을 그린 옴니버스식 연극이다. 장르는 코미디 ‘로키’, 서스펜스 ‘루시퍼’, 하드보일드 ‘빈디치’까지 총 세 개로 구성된다.

이번 공연은 뮤지컬 ‘로기수’, 연극 ‘모범생들’의 김태형이 연출을 맡았다. 각색은 연극 ‘프라이드’, ‘모범생들’의 지이선이, 무대는 영화 ‘명량’, ‘최종병기 활’ 등의 장춘섭 미술감독이 합류해 눈길을 끈다.

장춘섭 미술감독이 디자인한 무대는 일반적인 무대와 객석의 관계를 벗어난다. 연극 ‘카포네 트릴로지’는 무대를 가운데 두고, 단 100개의 객석만을 양 옆으로 배치했다. 이러한 무대 배치는 극의 배경이 되는 렉싱턴 호텔의 답답하고 어두운 방안의 분위기를 사실적으로 그려낸다.

캐스팅도 눈여겨 볼만하다. 이번 공연에는 이석준, 김종태, 박은석, 윤나무, 김지현, 정연 등의 배우들이 함께한다. 이들은 세편의 공연에 모두 참여하며, 한 편씩 메인 캐릭터를 맡아 열연한다.

김지현과 정연은 ‘로키’에서 인기절정의 쇼걸 ‘롤라 킨’ 역을 소화한다. 이석준과 김종태는 ‘루시퍼’에서 아내와의 행복을 지키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냉혈한 마피아 ‘닉 니티’를 연기한다. 박은석과 윤나무는 사랑하는 아내의 목숨을 앗아간 상사에게 복수를 계획하는 젊은 경찰 ‘빈디치’ 역으로 강렬한 감정 연기를 보여줄 예정이다.

연극 ‘카포네 트릴로지’는 7월 14일부터 9월 29일까지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소극장 무대에 오른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